상단여백
기사 (전체 8,691건)
[사설] <성천칼럼>효(孝)사상
한국의 효를 세계화하자는 단체가 창립되어 많은 명사들이 참가하여 운동을 전개하고 있다. 나더러 명예총재를 하라고 간청하는 것을 끝까지 사양하고 그 회의 회원으로 참가하기로 하였다. 이 바쁜 세상에 추석과 설이 되면 ...
한국농어민신문  |  1999-12-29 00:00
라인
[사설] <사설>축산정책 실종, 양축농민 목탄다
요즈음 일선 축산현장에서 정부의 축산정책이 겉돌고 있다는 비난의 목소리가 높다. 정부는 지난해 IMF 한파로 가장 많은 어려움을 겪었던 축산농가를 위해 배합사료값 인상에 따른 경영안정대책을 비롯 축산물 소비촉진캠페인...
한국농어민신문  |  1999-12-29 00:00
라인
[사설] <사설>도매시장 전자경매제 실시의 전제조건
정부가 농산물도매시장 개혁대책의 일환으로 오는 2001년부터 전국의 공영도매시장에서 전자경매제를 실시키로 방침을 결정,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최근 농안법 개정논의 등의 틈새를 이용하여 도매시장에서 불법행위가 기승을...
한국농어민신문  |  1999-12-29 00:00
라인
[사설] <성천칼럼>친자연(親自然)
50여년 전에 내가 스웨덴의 어느 작은 섬으로 들어갔다. 인가가 하나도없는 작은 섬이었다. 나와 동행한 미국인 여성이 있었는데 다람쥐가 그의머리 위까지 올라가서 앉아 노는 것을 보았고 새들은 내 뒤를 따라다녔다.19...
한국농어민신문  |  1999-12-29 00:00
라인
[사설] <사설>실망스런 올해산 추곡약정수매값 결정
국회는 3일 본회의를 열고 올해산 추곡약정수매가격을 지난해보다 5% 인상하는 선에서 결정했다. 정부가 동의를 요청한 3% 인상안을 국회 농림해양수산위원회가 IMF 상황에서 각종 농업기자재 가격 상승 및 쌀 생산비 인...
한국농어민신문  |  1999-12-29 00:00
라인
[사설] <사설>탄력붙은 채소류 수출확대를 위해서는
올 들어 신선채소류 수출이 크게 증가하고 있다고 한다. 올 1/4분기 까지파프리카, 방울토마토, 딸기 등 신선채소류의 수출실적이 1천7백만달러로서지난해 동기 7백90만달러보다 무려 2배이상이나 증가했다는 것이다. 특...
한국농어민신문  |  1999-12-29 00:00
라인
[사설] <성천칼럼>만물(萬物)은 대가족(大家族)
불교에서는 이 세상의 모든 것이 다 불성(佛性)을 가지고 있다고 하였다.우리 나라에서는 혈통이 같으면 같은 종문(宗門)이라고 해서 각별히 친밀하게 지낸다. 혈통보다 더 소중한 불성을 가지고 있다면 높은 차원에서 형제...
한국농어민신문  |  1999-12-29 00:00
라인
[사설] <사설>우려되는 협동조합 우선출자제 도입
최근 정부와 각 협동조합 중앙회가 우선출자제 도입을 적극 검토하고 있어 논란이 일고 있다. 우선출자제는 국민의 정부 출범시 대통령직 인수위원회에 농협중앙회가처음 건의한 뒤 최근 농·수·축협 모두 정부에 건의, 농림부...
한국농어민신문  |  1999-12-29 00:00
라인
[사설] <사설>모두가 바라는 협동조합 개혁 이루자
정부는 지난 19일자로 (가칭)농업인협동조합법을 입법예고했다. 농림부는이 통합법안을 오는 5월8일까지 20일동안의 입법예고 기간과 국회 의결을거쳐 늦어도 7월5일까지 공포할 예정이라고 한다. 이번 입법예고된 농업인협...
한국농어민신문  |  1999-12-29 00:00
라인
[사설] <성천칼럼>들꽃 가꾸기
내가 젊어서 미국의 미네소타대학과 코넬대학에서 연구하고 있을 때에 취미로 산야초를 정원에서 가꾸는 사람들을 보았고 또 산야초만을 모아 가꾸는 식물원을 시찰하기도 하였다. 나는 서울대학교 농과대학에서 30년동안 무궁화...
한국농어민신문  |  1999-12-29 00:00
라인
[사설] <사설>역사적 돼지콜레라박멸비상대책본부 출범에 부쳐
돼지콜레라박멸비상대책본부가 15일 창립총회를 갖고 출범했다. 이번 비상대책본부 발족은 돼지콜레라 근절의 절박함을 인식한 양돈농가와 생산자단체를 비롯 정부와 지방자치단체, 사료·동물약품 등 양돈관련 전산업계가참여한다는...
한국농어민신문  |  1999-12-29 00:0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