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식품 식품기술
‘쌀겨의 수면 증진 효과’ 과학적 규명 성공한식연 조승목 박사 연구팀
   
 

‘미강주정추출물’ 투여한 쥐
잠 빨리 들고 깊은 수면 늘어 
식약처 건강기능식품 인정도


미강(쌀겨)의 수면 증진 효과가 과학적으로 밝혀졌다.

최근 한국식품연구원 기능성식품연구본부 조승목 박사 연구팀은 미강(쌀겨)의 수면 증진 효과와 작용기전을 과학적으로 구명하는데 성공했으며, 식약처로부터 수면에 도움을 줄 수 있는 개별인정형 건강기능식품(기능성원료명: 미강주정추출물, 제2018-3호)으로 공식 인정받았다고 발표했다. 미강의 수면증진 효과 및 작용기전을 구명하고, 수면 기능성을 소재화한 사례는 최초의 연구 성과라는 게 연구원 측의 설명이다.

조승목 박사 연구팀에 따르면 미강주정추출물을 실험용 쥐에 투여한 결과, 깊은 수면을 의미하는 비렘수면을 증가시키고, 잠이 드는데 걸리는 시간을 뜻하는 입면시간을 단축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

인체를 대상으로 한 임상시험(인체적용시험)을 통해서도 미강주정추출물이 수면에 도움을 준다는 사실이 확인됐다. 실제로 임상시험을 수행한 한진규 원장(서울수면센터)은 미강주정추출물을 섭취한 그룹에서 수면효율(sleep efficiency), 입면시간, 총수면시간, 2단계 수면(stage 2 NREM sleep) 및 델타파와 같은 지표들에서 위약대조군에 비해 유의적으로 개선됐다고 밝혔다.

조승목 박사는 “미강주정추출물은 세계적으로 가장 유명한 밸러리안(valerian) 소재 보다 그 효과가 뛰어나고, 수면제에서 나타나는 델타파(수면의 깊이)의 감소 없이 수면을 증진시켰다”며 “연구결과 쌀에만 특이적으로 함유돼 있는 감마-오리자놀(gamma-oryzanol)을 비롯한 파이토스테롤(phytosterol) 성분이 수면 효과를 가지는 것으로 밝혀졌고, 특히 수면증진 미강주정추출물에 대한 특허가 국내뿐만 아니라 일본 등 주요 선진국에서도 등록된 상태로 글로벌 소재로서의 가치 또한 매우 높다”고 말했다.

한편 연구책임자인 조승목 박사는 이번 연구성과를 바탕으로 한국식품연구원 최초로 연구소기업 설립을 추진 중에 있다. 이를 통해 기능성식품 분야에서의 신시장 발굴 및 과학기술 기반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수 있는 좋은 사례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기노 기자 leekn@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