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성 정책
전남도, 여성농업인 육성에 5년간 1조5000억 투입직업역량 강화·복지 문화 서비스 제고 등 추진

전라남도가 여성농업인 육성에 5년간 1조5000억원을 투입한다. 

최근 농촌에서 여성농업인의 역할이 커짐에 따라 제4차 여성농업인육성 기본계획(2016~2020년)을 수립해 여성농업인 보호와 삶의 질 제고, 전문인력 육성 등을 지원하겠다는 것이다.

이를 위해 전남도는 △양성이 평등한 농업·농촌 구현 △여성농업인 직업역량 강화 △여성농업인의 지역 역할 확대 △복지·문화서비스 제고 △다양한 농촌여성 주체 양성 등 5대 전략과제, 14개 중점과제, 45개 세부과제를 추진할 계획이다.

특히 전남도는 이번 4차 기본계획을 통해 여성농업인의 지역역할 확대 및 고령사회 진입에 따른 영세·고령 여성농업인의 정책지원 등을 강화할 방침이다.

또한 기본계획에 따라 2016년 실행계획을 별도로 수립해 여성농업인의 전문 경영능력을 위한 영농 및 리더십 교육 확대, 여성새로일하기센터 운영을 통한 취업 지원, 보육 도우미 지원, 결혼이민여성의 정착 지원 등 다양한 분야를 지원할 예정이다.

전종화 전라남도 농림축산식품국장은 “이번 기본계획이 농촌지역 가정과 사회에서 양성평등 강화, 여성농업인의 6차 산업·지역 개발에서의 역할 확대, 복지·문화 등 삶의 질 개선 등에 효과가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 수립한 계획에 따라 차질 없이 지원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2014년 농가인구 통계에 따르면 전남 전체 농가 35만6000여명 중 여성농가는 18만9000명으로, 53.2%를 차지하고 있다.

이기노 기자 leekn@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