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축산 정책·유통
‘동물보건의료정책연구원’ 본격 출범동물복지·수의사 양성 등 담당

[한국농어민신문 우정수 기자]

동물보건의료정책 발굴 등을 담당할 재단법인 동물보건의료정책연구원이 최근 개원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다.

동물보건의료정책 발굴, 동물복지, 수의사 양성 등을 종합적으로 담당할 ‘재단법인 동물보건의료정책연구원(이하 정책연구원)’이 개원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다.

정책연구원은 지난해 12월 1일 농림축산식품부로부터 법인 설립 허가를 받아, 법인 설립 등기와 함께 사업자등록 절차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 확산 및 5일 이상 집합금지로 인해 그동안 정책연구원 개원식을 미뤄왔으나 지난 21일, 집합금지 수칙에 맞춰 조촐한 개원식을 진행했다. 이 자리에는 정책연구원 당연직 이사장인 허주형 대한수의사회장과 초대 연구원장으로 선임된 김재홍 전 서울대 수의대 교수, 김용준 한국수의학교육인증원장, 우연철 수의사회 사무총장이 참석해 현판식을 함께 했다.

정책연구원에 따르면 앞으로 동물보건의료정책은 물론, 방역과 위생 측면에서 사람·동물·환경을 종합적으로 관리하는 ‘원 헬스’ 차원의 네트워크 구축, 동물복지, 수의사 양성 등 다양한 동물보건의료분야에서 합리적 대안을 제시할 예정이다.

정책연구원 관계자는 “국내 현실과 선진국 동물보건의료 및 동물복지 상황에 기초한 심층적인 실증 분석 조사를 통해 현황과 통계자료 등 기초자료를 제공하겠다”며 “장·단기적 관점에서 수의계 현안과 발전 과제를 종합적으로 연구해 수의계와 동물보건의료계 발전은 물론, 공중보건 및 동물복지 향상에 이바지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우정수 기자 woojs@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정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