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범경기농협 임직원, 홍수피해 지역 희망살리기 총력 지원

[한국농어민신문 이장희 기자]

농협경기지역본부와 범경기농협 임직원들이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안성시 죽산면 일대를 찾아 수해복구에 나섰다.

농협경기지역본부(본부장 김장섭)와 태안농협(조합장 김형규)등 범경기농협 임직원 50여명은 지난 5일 집중호우로 침수피해를 입은 안성시 죽산면 일대 수해복구 현장을 지원했다. 범경기농협은 1000만원 상당의 긴급구호물품 전달과 함께 축사 토사 제거 및 주택청소, 가재도구 정리를 하면서 구슬땀을 흘렸다. 태안농협에서는 세탁차량을 지원해 주택침수로 인해 오염된 이불 및 옷가지 등에 대한 세탁봉사 활동에 힘썼다.이날 경기농협 김장섭 본부장은 인적·물적·정신적으로 큰 피해를 입은 농업인들을 위로하면서 “조속히 정상적인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호우피해 예방 및 복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태안농협 김형규 조합장도 “화성지역도 폭우로 인해 어려운 상황이지만, 더 큰 피해를 입은 안성지역에 세탁차량을 우선 지원했다”며 “앞으로도 수해와 같은 어려움이 다시 발생해도 함께 극복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평택=이장희 기자 leejh@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장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