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북
경북도, GAP 인증농가 수 전국 1위작년까지 2만2258호·2만1804ha

[한국농어민신문 조성제 기자]

경북도가 2019년 국내 GAP 인증현황 조사 결과 인증농가수가 2만2258호로 전국 9만9050호 대비 22.5%를 차지해 전국 17개 시·도 중 1위를 차지했다.

경북도에 따르면 이 같은 수치는 지난 2018년 2만632호 대비 1626호(7.9%)가 증가한 것이며, 인증 면적은 2만1804ha로 전국 11만2106ha 대비 19.5%를 차지했다. 더불어 전국 최대 과수 생산지로 사과 7475호(7946ha), 포도 2860호(2106ha), 복숭아 2044호(1556ha) 등 과수류 인증이 1만3386호(12,340ha)로 GAP인증 관리가 상대적으로 까다로운 과수 품목의 인증 비율이 절반이 넘는 60.1%를 점유하고 있다.

경북도 관계자는 “지난해 GAP 인증농가 확대를 위해 도내 22개 시·군에 GAP 토양·용수 안전 성분석비 및 농산물에 잔류하는 농약·중금속 검사비 지원 사업에 20억원을 지원했으며, GAP 교육과 컨설팅을 실시하는 등 GAP 인증 확대에 총력을 기울여 오고 있다”며 “GAP 인증제도 정착을 유도해 경북 우수농산물의 브랜드 가치를 높이는데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안동=조성제 기자 chosj@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성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