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산 비료ㆍ농약
신젠타코리아, 원예용 종합살균제 ‘미래빛’ 출시

[한국농어민신문 서상현 기자]

▲ 신젠타코리아가 ‘미래빛’ 출시를 기념해 실시한 2020년 고객가치 간담회 전경.

신규물질 사용, 9개 작물·14개 적용병해 등록

신젠타코리아가 신젠타글로벌에서 개발한 차세대 신규물질 ‘피디플루메토펜’ 단일 유효성분의 원예용 종합살균제 ‘미래빛’ 액상수화제를 2020년 신제품으로 출시한다.

신젠타코리아는 11월 14일 경북지역을 시작으로 22일 전북, 25~26일 충남, 28일 전남 등 전국을 순회하면서 원예용 종합살균제 ‘미래빛’ 출시기념 고객간담회를 개최했다.

이에 따르면 ‘미래빛’ 액상수화제는 카복사마이드 계통에서 독특한 N-메톡시(메톡실기 ‘CH3O-’를 지닌 화합물) 구조를 가진 새로운 신규물질 ‘피디플루메토펜’ 18.35%의 살균제다. 넓은 방제 스펙트럼과 뛰어난 효과를 나타낸다. 잎의 왁스 층에 빠르게 침투해 강하게 부착한 후 안정적으로 흡수돼 강우에도 뛰어난 내우성과 지속성을 갖는다는 설명이다. 또한 채소의 유묘기에서부터 수확기까지, 과수의 개화기에도 안전한 살균효과를 발휘한다.

‘미래빛’ 액상수화제는 사과의 갈색무늬병과 점무늬낙엽병, 배 검은별무늬병, 마늘과 양파의 흑색썩음균핵병에 등록돼 있다. 뿐만 아니라 오이, 수박, 딸기, 고추, 토마토 등 시설채소의 흰가루병, 잿빛곰팡이병, 잎곰팡이병 등 9개 작물, 14개 적용병해에 등록돼 있다. 특징으로는 꽃가루 발아율에 영향을 미치지 않기 때문에 연속착과 작물의 개화기와 배의 개화기에도 차별화된 안전성을 보이며, 마늘과 양파의 흑색썩음균핵병에는 월동 후 사용이 등록된 유일한 약제다.

박진보 신젠타코리아 대표이사는 “신젠타글로벌에서 최근 개발한 신규물질 원예용 살균제 ‘미래빛’을 아시아에서는 최초로 한국에서 출시하게 돼 매우 기쁘다”면서 “계속해서 혁신기술의 신규 약제를 한국 고객들에게 빠르게 공급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서상현 기자 seosh@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상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