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축산 정책·유통
김현권 의원 “야생동물 질병관리 허술···ASF 원인 파악 걸림돌”
   
 

[한국농어민신문 이현우 기자]

멧돼지 등 전담 수의사 단 1명
1만 마리 이상 예측 ‘CSF 폐사’
발견된 야생 멧돼지 34마리 뿐


야생동물 질병관리에 대한 인력과 예산 부족이 아프리카돼지열병의 감염원인 파악과 대책 마련에 걸림돌이 되고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김현권 더불어민주당 의원에 따르면 농림축산검역본부가 실시한 야생 멧돼지 돼지열병(CSF) 검사 자료를 분석한 결과, 돼지열병 감염으로 숨진 멧돼지 폐사체 숫자는 경기·강원에만 1만4320마리(7월 말 기준)에 달하는 것으로 추정된다. 김현권 의원은 “올해 북한 접경지역을 중심으로 아프리카돼지열병과 유사한 돼지열병이 기승을 부리면서 1만 마리가 넘는 야생 멧돼지들이 폐사했을 것”이라고 예측했다.

하지만 국립환경과학원이 경기·강원지역에서 발견한 멧돼지 폐사체수는 34마리에 불과하다. 이를 두고 김현권 의원은 턱없이 부족한 인력과 예산으로 인해 야생 멧돼지에 대한 질병 관리가 허술한 상황이라고 지적했다.

실제 야생 멧돼지와 야생 철새 질병관리 업무를 전담하는 환경부 산하 국립환경과학원 생물안전연구팀의 인력 중 수의직은 3명에 불과하다. 그마저도 1명은 환경부 파견, 1명은 휴직 상태로 생물안전연구팀에서 일하는 수의사는 1명뿐이다.

또 환경부는 정규직 100여명의 인력으로 야생동물의 질병관리를 전담하는 기관(국립야생동물질병관리본부)을 2018년 설립할 계획이었지만 관계부처와 인력·예산에 대한 협의를 마무리하지 못했다. 여기에 야생 멧돼지 수립과 포획을 위한 추경예산 확보도 무산되면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발병으로 인한 야생 멧돼지 조사 및 검사업무 확대가 어려운 실정이다.

김현권 의원은 “2년 만에 아프리카돼지열병을 종식시킨 체코에서는 야생 멧돼지 사체를 아프리카돼지열병 전파의 가장 큰 위험요소라고 판단해 지난해 3월부터 감염지역 사냥터 사용자들에게 야생 멧돼지 사체를 집중 탐색하라고 지시했다”며 “이 때 발견된 사체 56건 중 10건이 양성으로 확인됐다”고 설명했다. 그는 또 “아프리카돼지열병으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하려면 인력과 예산을 충분하게 투입해서 실효성 높은 원인 분석과 대책 마련을 위한 연구 및 조사가 이뤄져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현우 기자 leehw@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살처분 당일 시세로 보상금 지급 ‘양돈농가 운다’ [한국농어민신문 우정수 기자]소비 위축에 돼지가격 폭락방역...
국유림 내 풍력발전사업 허용 도마 [한국농어민신문 고성진 기자]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RPC 벼 매입현장] “2등급 이하 허다”…수확기 잇단 태풍에 벼 품질 뚝 [한국농어민신문 이병성 기자] ...
[제15회 제주특별자치도 농업경영인대회] “제주농업 최악의 해 함께 극복…희망 있는 미래 만들어 나가자” [한국농어민신문 강재남 기자] ...
[농업·농촌의 미래, 우리는 청년여성농업인] “행복해지기 위해 선택한 귀농, 후회 없어” ...
멧돼지 관리 소홀·잔반 급여 뒷북 금지가 화 키웠다 [한국농어민신문 이현우 기자]아프리카돼지열병이 지난 9월 ...
[긴급점검/무 산지는 지금] 작황 부진에 출하량 감소···11월 초까지 가격 높을 듯 [한국농어민신문 김관태 기자] ...
[11월 1일은 막걸리의 날] “궁중서 쓰던 전통누룩으로 나만의 술 빚어” [한국농어민신문 주현주 기자] ...
이낙연 총리, 울진 ‘미탁’ 복구 현장 방문 [한국농어민신문 조성제 기자] 이낙연 국무총...
[2019 국정감사/제주특별자치도] “가축분뇨 유출사고 발생 빈번···공공처리 비율 10%도 안돼” [한국농어민신문 강재남 기자] ...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