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수산 종합
어촌뉴딜300사업 100곳 추가

[한국농어민신문 이진우 기자]

해양수산부가 실시한 ‘2020년도 어촌뉴딜300사업 대상지 선정 공모’에 총 250개소가 신청, 2.5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어촌뉴딜300사업’은 어촌의 재생과 더불어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낙후된 선착장 등 어촌의 필수기반시설을 현대화하고 지역특화개발을 추진하는 사업으로, 올해는 70개소에서 사업이 추진 중에 있다.

해수부는 올해에 이어 2020년에 대상지 100개소를 추가해 사업을 대폭 확대하기로 하고, 2020년도 신규 대상지 선정을 위한 공모를 통해 지난 9일부터 10일까지 이틀간 공모 접수를 받았다. 그 결과, 58개 시·군·구에서 총 250개소를 신청했다.

해수부는 이에 대해 민·관 합동 평가위원회를 구성하고 서면평가와 현장평가 및 종합평가를 실시해 12월에 대상지를 최종 확정할 계획이다.

이진우 기자 leejw@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