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산 영농기술
풋귤, 피부 보습·주름 개선에 효과농진청-제주대, 54명 임상실험
▲ 풋귤 추출물을 넣은 화장품 시제품.

[한국농어민신문 서상현 기자]

농촌진흥청과 제주대학교가 임상시험을 통해 풋귤 추출물이 피부 보습력 향상과 주름 개선효과가 있는 것을 밝혔다.

농진청과 제주대는 20~50대 여성 54명을 대상으로 풋귤 추출물을 첨가한 화장품 시제품을 4주간 사용하게 했다. 이 결과, 1일 2회 화장품을 바른 여성들의 보습상태가 18% 좋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또 의료기기로 주름을 측정한 결과, 눈가는 6.5%, 이마는 10% 가량 줄어든 것이 확인됐다. 아울러 시제품의 유효성 평가에 대한 설문조사에서 참가여성 모두가 보습, 눈가 주름 개선, 이마 주름 개선 항목에서 ‘보통 이상’이라고 평가했다.

풋귤은 다 익은 귤과 비교해 폴리페놀이 최대 2.3배, 항산화, 항암, 함염증 효과가 있는 플라보노이드 성분은 최대 3.5배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 각질세포 대상연구에서는 1% 풋귤 추출물을 처리한 결과, 주름과 탄성에 영향을 주는 히알루론산은 40%, 각질세포 간 단단한 결합으로 피부를 촉촉하게 하는 필라그린은 18% 증가했다.

서상현 기자 seosh@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상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