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문경오미자 생산기반·유통체계 구축 머리 맞대시-동문경농협-문경오미자생산자협회 상생 협력

[한국농어민신문 조성제 기자]

▲ 문경시와 동문경농협, 문경오미자생산자협회가 지난달 30일 문경시청에서 ‘문경오미자 상생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경북 문경시와 동문경농협, 문경오미자생산자협회가 문경지역 대표 특산물인 문경 오미자의 유통체계 구축을 위해 머리를 맞댔다.

이와 관련 문경시와 동문경농협, 문경오미자생산자협회 등 3개 주체는 지난달 30일 문경시청 회의실에서 문경 오미자의 성장을 위해 소비자의 트렌드 변화에 대응하는 새로운 전략이 필요하다는 것에 인식을 같이하고 ‘문경오미자 상생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또한 이날 협약을 통해 지역농협과 생산자단체의 협업으로 전국 1위 오미자 주산지로서의 역할을 다하고, 고품질의 안전한 문경오미자 생산지원 체계 구축과 지속적인 원물공급 등에 대한 다양한 방안을 마련키로 합의했다고 덧붙였다.

이번 협약은 △문경 오미자의 수급·생산·판매 활성화를 위한 지원 △출하물량 확대 및 가공 활성화를 위한 협력 △오미자 농가교육을 통한 내실화 등을 주요 골자로 하고 있다.

문경시 관계자는 “이번 협약으로 오미자 생산농가는 안정적인 생산기반을 조성하고, 지역농협은 농가조직화와 거래선 확보에 적극 노력하는 한편, 문경시는 상품개발과 홍보 등에 적극 나설 예정이다”며 “또한 오미자 관련 실무회의를 정기적으로 개최해 문경 오미자 제2의 전성기를 이끌어 문경 오미자가 더욱 발전할 수 있도록 만전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문경=조성제 기자 chosj@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성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