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북
상주곶감, 첫 유럽 수출 길 올라네덜란드에 3000만원 어치

[한국농어민신문 조성제 기자]

경북 상주의 대표 농·특산물인 상주곶감이 상주원예농협을 통해 첫 유럽 수출 길에 올랐다. 

이와 관련 상주시 원예농협(조합장 이한우)은 지난달 31일 지역 곶감 생산농가, 상주시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상주곶감 네덜란드 수출 기념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또한 이번에 수출 길에 오른 상주곶감은 1.3톤(약 3000만원)이며, 상주곶감이 공식적으로 유럽 시장에 진출하는 첫 사례라고 덧붙였다.

이에 앞서 상주시는 지역 농특산물 유럽시장 수출 확대를 위해 지난 2018년 12월 스페인 마드리드와 네덜란드 로테르담에 해외 홍보관을 설치했으며, 올해 3월 네덜란드에 곶감 막걸리도 수출한 바 있다. 상주시는 곶감 막걸리에 이어 곶감까지 수출하면서 상주지역 농·특산물의 유럽시장 진출이 활기를 띨 것으로 내다봤다.

상주시 관계자는 “곶감류에 대한 해외바이어의 관심도 높아지고 있어 지난해부터 태국, 미얀마, 뉴질랜드 등 각국의 바이어들이 곶감, 감말랭이 등 상주 곶감류 수입 확대에 관심을 보이고 있다”며 “상주곶감을 글로벌 브랜드로 만들기 위해 해외 홍보를 강화하고 있으며, 상주 농·특산물의 우수성을 세계 시장에 널리 알려 수출을 더욱 늘릴 계획”이라고 말했다.

상주=조성제 기자 chosj@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성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