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제주
“제주농업 컨트롤타워 구축 시급”한농연제주도연합회 성명

[한국농어민신문 강재남 기자]

잇단 가격폭락에 농가 고통
파종에서 생산·유통까지
전 과정 관측·전망시스템 필요


올해 초 제주 만감류를 시작으로 양배추, 양파, 마늘 등으로 이어지고 있는 제주산 농산물 가격 폭락과 관련해 한농연제주도연합회가 지역 자체 관측·전망 시스템 마련과 농산물 컨트롤타워 구축을 촉구하고 나섰다.

한국농업경영인제주특별자치도연합회(회장 현진성)는 지난 3일 성명을 내고 “올 초 감귤부터 현재 마늘까지 계속되고 있는 제주산 농산물 가격 폭락에 대한 제주농업 컨트롤타워 구축 등 제대로 된 대책을 수립하라”고 요구했다.

한농연제주도연합회는 성명을 통해 “현재 올해산 마늘 수매가 한창인 가운데 일부 농협 비계약 물량이 제대로 처리되지 못하는 등 농가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이번 마늘 처리난 외에도 올 한 해 제주 농산물 가격 폭락이 계속돼 농가들의 시름이 깊어지고 있다”고 지적했다.

한농연제주도연합회는 “제주 농산물 가격 폭락에 대해 농협과 행정에서는 농가 때문이라고 얘기하지만 농민은 1차산업 분야의 전문 경영인으로서 최선을 다 할 뿐”이라 언급하며 “농가에 제공되는 정보의 부재, 제주 농산물의 생산과 유통 등 전 과정을 제대로 관리·유도 할 컨트롤타워의 부재 때문이라 인식한다”고 주장했다.

이에 한농연제주도연합회는 “매년 되풀이 되는 농산물 과잉생산과 가격 폭락 등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행정과 농협이 제대로 된 대책을 수립해야 한다”며 △제주농업 컨트롤타워 구축 △파종부터 소비에 이르는 전 과정을 관측·전망하는 자체 시스템 마련 △주기적 생산·가격 정보 농가 제공 △제주 농산물 수급권한·예산 확보 △농협 수매계약 형태 개선 △제주형 농산물가격안정제 품목 확대 등을 요구했다.

제주=강재남 기자 kangjn@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재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