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북
안동 농산물, 송파 공공급식 식재료로 공급한다

[한국농어민신문 조성제 기자]

경북 안동시에서 생산된 농산물이 서울시 송파구의 도농 상생 공공급식 식재료로 공급될 전망이다. 도농 상생 공공급식이란 서울시 자치구와 지방의 농산물 주요 산지 지자체를 연결해 직거래를 통해 농산물을 서울 산하 자치구의 어린이집, 복지시설 등 공공급식 시설에 공급하는 사업이다.

이와 관련 안동시는 지난 20일 서울시 송파구와 ‘도농 상생 공공급식 지원 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안동시에 따르면 지난 2월 서울시에서 추진하는 ‘도농 상생 공공급식 지원 사업’에 선정돼 서울 송파구에 안동지역 농산물을 공급하기로 결정돼 이번 업무 협약식을 가지게 됐다는 설명이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안동시와 송파구는 ‘건강하고 지속가능한 먹거리 가치실현’과 ‘안전한 식자재의 안정적 조달’, ‘농촌 생산자와 도시 소비자의 이익 증진’ 등을 위해 상호 협력한다는 방침이다.

안동시 관계자는 “이번 공공급식 지원 사업을 위한 안동지역 농산물 공급은 안동시학교급식지원센터가 담당할 예정”이라며 “이를 통해 안동지역 농가들은 제값 받는 안정적이고 지속적인 판로 확보를 할 수 있게 됐으며, 송파구의 공공급식 수요자는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안동지역의 신선 농산물을 맛 볼 수 있게 됐다”고 전했다.

안동=조성제 기자 chosj@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성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