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사설
‘유제품 수입관세 철폐’대비 서둘러야

[한국농어민신문]

2026년 유제품 수입관세 철폐를 앞두고 한국낙농육우협회가 국산 우유 및 유제품의 안정적 소비대책 마련을 촉구하고 나섰다. 2009년 70%에 육박했던 우리나라 원유자급률은 지난해 50%선 아래로 떨어졌다. 국민 1인당 연간 유제품(치즈, 우유, 버터, 분유 등) 소비량이 80.1kg으로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지만, 세계적 낙농 강국들과 잇따라 자유무역협정(FTA)이 체결되면서 수입물량이 해마다 늘어난 탓이다. 실제 국내 유제품 수입량은 2009년 95만9000톤에서 지난해 219만800톤으로 2배 이상 급증했다. 2026년 수입유제품에 부과되는 관세가 사라지면, 국내 시장 진입을 위한 수입유제품의 저가 공세는 더욱 거세질 것이 불보듯 뻔하다.

농식품부도 이 같은 문제점을 인식하고 국내 낙농가 보호를 위해 국내 우유 생산비와 국제 경쟁가격과의 차액을 지원하는 ‘가공원료유 지원사업’을 시행하고 있기는 하다. 하지만 턱없이 부족하다. 지원대상 물량 9만톤 중 실제 지원이 이뤄지고 있는 물량이 4만톤에 불과한 데다, 지원예산도 170억원에 머물러 있어 예산 확대가 시급하다는 지적이 계속 나오고 있다.

미허가축사 적법화, 세척수 처리, 퇴비화시설 등 갈수록 강화되는 축산업 환경 규제 속에 낙농가들의 어려움은 가중되고 있다. 반면 건강과 편의성을 추구하는 소비자들의 기호 변화로 유제품 수요는 꾸준히 늘어날 전망이다.

정부는 하루 빨리 지속가능한 낙농생산기반 유지를 위한 다각적인 지원 대책을 마련, 무너지고 있는 원유 자급률 회복에 적극 나설 것을 촉구한다.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농어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살처분 당일 시세로 보상금 지급 ‘양돈농가 운다’ [한국농어민신문 우정수 기자]소비 위축에 돼지가격 폭락방역...
국유림 내 풍력발전사업 허용 도마 [한국농어민신문 고성진 기자]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RPC 벼 매입현장] “2등급 이하 허다”…수확기 잇단 태풍에 벼 품질 뚝 [한국농어민신문 이병성 기자] ...
[제15회 제주특별자치도 농업경영인대회] “제주농업 최악의 해 함께 극복…희망 있는 미래 만들어 나가자” [한국농어민신문 강재남 기자] ...
[농업·농촌의 미래, 우리는 청년여성농업인] “행복해지기 위해 선택한 귀농, 후회 없어” ...
멧돼지 관리 소홀·잔반 급여 뒷북 금지가 화 키웠다 [한국농어민신문 이현우 기자]아프리카돼지열병이 지난 9월 ...
[긴급점검/무 산지는 지금] 작황 부진에 출하량 감소···11월 초까지 가격 높을 듯 [한국농어민신문 김관태 기자] ...
[11월 1일은 막걸리의 날] “궁중서 쓰던 전통누룩으로 나만의 술 빚어” [한국농어민신문 주현주 기자] ...
이낙연 총리, 울진 ‘미탁’ 복구 현장 방문 [한국농어민신문 조성제 기자] 이낙연 국무총...
[2019 국정감사/제주특별자치도] “가축분뇨 유출사고 발생 빈번···공공처리 비율 10%도 안돼” [한국농어민신문 강재남 기자] ...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