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전북
학생 체험·승마대회···전북도, 말산업 육성 올해 86억 투입8개 사업 추진키로

[한국농어민신문 양민철 기자]

전북도가 올해 말산업 육성을 위해 모두 86억원을 투자키로 했다고 16일 밝혔다.

도는 올해 말산업특구(2년차), 학생승마체험 지원, 전국승마대회 개최 등 8개 사업을 펼쳐, 말산업과 승마산업 활성화에 주력할 방침이다.

2019년 말산업육성 주요사업은 △말산업 활성화 지원사업 △학생승마체험 △지자체 승마대회 활성화 △말산업 특구지원 △유소년 승마단 창단운영 지원 △농촌관광 승마활성화사업 △승마시설 등 설치 △승용마 조련 강화 등이다.

말산업 특구 지원에는 △익산 재활승마인프라구축 △김제 벽골제 말토피아체험관조성 △완주 역참문화체험관조성 및 전문승용마 사육시설 현대화 등의 사업에 투자된다.

도 관계자는 “말산업은 1차 생산에서 3차 체험·관광까지 복합산업으로 향후 전북도가 말산업 분야에 선도적인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적극 육성함은 물론 ‘말산업 육성 및 지원 조례’ 제정을 계기로 말산업을 체계적으로 발전시켜 도민의 삶의 질을 더욱 높여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 4월 전북도의회는 말산업특구 5개 시군 도의원이 전라북도 ‘말산업 육성 및 지언조례’를 발의해 의결됐으며, 5월 3일자로 공포됐다.

전주=양민철 기자 yangmc@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민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