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북
경북도, 모든 산란계 농가 살충제 검사

[한국농어민신문 조성제 기자]

경북도가 계란의 안전성을 확보하고 위생적인 계란 공급을 위하여 지난 10일부터 도내 모든 산란계 농가에 대해 살충제 검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경북도는 닭 진드기가 많아지는 여름철에 살충제 잔류 가능성이 높다고 보고 5월부터 8월까지 살충제 검사를 집중 실시한다.

특히 올해부터 살충제 검사항목을 종전 33종에서 34종으로 1종을 추가(플루랄라너 성분)해 확대·검사하고 최종 검사에 합격한 계란만 시중에 유통해 도민들의 먹거리 안전성을 확보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경북도는 도내 245개 산란계 농가를 직접 방문해 계란을 수거해 검사할 계획이다. 

안동=조성제 기자 chosj@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성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