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산 종자
팜한농 "당도·식감 우수한 굿타임수박 인기"촉성재배용으로 추천

[한국농어민신문 조영규 기자]

㈜팜한농의 ‘굿타임수박’이 때이른 더위 속에서 인기를 얻고 있다는 평가다.

팜한농은 저온기 촉성재배용 수박시장에서 ‘굿타임수박’이 선호도를 높이고 있다고 밝혔다. ‘굿타임수박’은 저온 조건에서 꽃가루 발생이 양호하고 암꽃 착색이 균일해 4~5월 출하 작형에서도 재배 안정성이 높은 품종으로, 육질이 치밀하며, 당도가 평균 12~14브릭스로 높다. 기존 촉성재배용 수박은 당도가 낮고 육질이 무르다는 인식이 강해 시세가 낮았다는 것이 팜한농의 진단. 같은 조건에서 재배해도 ‘굿타임수박’의 당도와 식감이 타 품종보다 우수하다고 분석, 농가소득 향상에 도움이 된다는 의견을 더했다.

초세가 비교적 강하고, 생육 후기까지 초세가 유지되는 특성도 ‘굿타임수박’의 인기요인이다. 과형은 단타원형이고 저온기 비대력이 우수, 대과생산에 유리한 품종이다.

경남 의령의 수박농가인 남태호 씨는 의령군 농산물 공동브랜드 ‘토요애’로 ‘굿타임수박’을 출하하면서 “‘굿타임수박’은 후기까지 세력이 유지되는 만큼 저온조건에서도 7~8㎏ 이상의 대과 생산에 유리하다”며 “배꼽이 작아 열과 발생이 적고, 잎이 두꺼우며, 입성으로 자라 햇빛 투과량이 많고 병해충 발생이 적다”고 말했다. 그는 “맛있는 수박을 찾는다면 ‘굿타임수박’을 권장한다”고 덧붙였다.

조영규 기자 choyk@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영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