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축산 사료ㆍ약품ㆍ기자재
축산과학원 "3~4일이면 건초 생산 가능"

[한국농어민신문 우정수 기자]

‘모우어 컨디셔너·반전기’ 활용
기존 일반 예취기 사용 때보다
제조 시간 하루 가량 줄어들어


동계 사료작물 수확 시기인 5월을 맞아 국립축산과학원이 제조 시간을 줄이면서 우수한 품질의 건초를 만드는 방법을 제시했다.

축산과학원에 따르면 건초를 만들 때 비나 이슬을 자주 맞게 되면 양분의 손실을 가져오는 만큼 가급적 짧은 시간 내에 건조하는 것이 중요하다. 건초가 비를 맞게 되면 단백질 함량은 약 20% 감소하고, 섬유소는 10% 증가해 품질이 떨어지기 때문이다.

이에 축산과학원은 식물체에 상처를 내 수준 증발을 촉진시키는 장비인 ‘모우어 컨디셔너’와 건초를 뒤집어 주는 장비인 ‘반전기’를 활용해 건초 제조 시간을 단축하는 기술을 개발했다. 이슬이 없어지는 오전 9시 이후 모우어 컨디셔너로 수확하고 날씨를 감안해 반나절에서 하루 정도 그대로 두면서 햇빛과 바람으로 수분을 날려 보내는 방식. 모우어 컨디셔너로 수확할 경우 3~4일이면 건초 생산이 가능해 일반 예취기를 사용할 때 보다 1일 정도 제조 시간을 단축할 수 있다.

또한 반전기를 이용해 풀사료를 넓게 펼쳐 아래와 위를 뒤집어 주는 반전 작업을 수확 다음 날부터 3일 동안 1일 1회 실시하면 건조를 촉진시킬 수 있다. 생초량이 40톤 이상 수준으로 많을 때는 반전 횟수를 1일 2회로 늘리면 된다. 이 같은 뒤집기를 하지 않으면 풀더미 상단부와 하단부의 수분 함량이 20% 이상 차이를 보이게 되는데, 건초는 최종 수분 함량이 20% 이하가 돼야 보관 중 부패나 변질을 예방할 수 있다는 게 축산과학원 관계자의 설명이다.

김원호 축산과학원 초지사료과장은 “품질이 좋은 건초를 생산하면 국내산 풀사료의 이용이 늘어나 풀사료 자급률이 높아질 것”이라며 농가의 관심을 당부했다.

한편, 국내 풀사료 소요량은 2011년 562만4000톤에서 2018년 589만6000톤으로 증가하고 있으며 지난해 기준, 국내 생산 풀사료 자급률은 79.8%로 나타났다.

우정수 기자 woojs@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정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농업인에 매월 10만원씩 기초연금 지급을” [한국농어민신문 고성진 기자]‘농업인 기초연금’ 특별법 발...
[쌀산업, 좌표를 찍다] 수급에 집중된 쌀대책 탈피…‘식량안보’ 지켜야 [한국농어민신문 이병성 기자]까다로워지는 소비자 요구 속쌀...
사상최악의 냉해 피해…일방적 보상률 축소… 커지는 농민 분노 사과·배 등 전국서 초토화올초 재해보험 약관 일방 변경냉해...
“농정 틀 전환, 관료·학자들 주도서 농민 주도로 바꿔야” 문재인 대통령이 ‘농정 틀 전환’을 천명하고 정부가 이에 ...
[이슈분석/해산어 양식 배합사료 사용] 수산자원 고갈 막기 위해 ‘필수’…증체율 저하·높은 가격은 ‘숙제’ ...
“대학찰옥수수 종자 불량” [한국농어민신문 이평진 기자]보통 두 달 걸리는 수술 출수...
아프리카돼지열병 위험지역 ‘중점방역관리지구’로 지정 [한국농어민신문 우정수 기자]8개 방역시설 기준 제시축사 ...
풍요로운 한우, 위기 대비하자 <하>향후 한우 가격 전망과 대응방안 [한국농어민신문 이현우 기자]올 하반기부터 한우가격이 하락...
4월 냉해 덮친 거창농가 ‘속앓이’ [한국농어민신문 구자룡 기자] ...
우수 농산물 직거래사업장을 가다 <5>엘리트농부(주) 김포로컬푸드 공동판매장 현대아울렛점 [한국농어민신문 김관태 기자] ...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