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산 비료ㆍ농약
“응애 알부터 성충까지 약효 발휘” 팜한농 ‘노블레스 액상수화제’

[한국농어민신문 서상현 기자]

고온현상이 지속되면서 응애의 발생시기가 빨라지고, 발생량도 많아질 것으로 예측되는 가운데 팜한농이 응애 전문약제 ‘노블레스 액상수화제<사진>’에 대한 마케팅을 강화하고 있다.

‘노블레스 액상수화제’는 응애의 알부터, 유충, 약충, 성충까지 전 세대에 걸쳐 약효를 발휘하는 응애 전문약이다. 살포 후 몇 시간 만에 방제효과가 눈에 보일만큼 약효가 빠르고, 오랫동안 유지된다. 또한 ‘노블레스’는 새로운 계통의 신물질 응애약으로 저항성 응애에도 효과가 탁월하며, 다른 약제와 번갈아 처리하기에 적합하다. 아울러 응애만 골라서 약효를 발휘하기 때문에 천적과 유용곤충에는 안전하다는 게 팜한농 측의 설명이다.

팜한농 관계자는 “겨울에 이어 봄철에도 기온이 평년 수준을 웃돌고 있어 응애 발생시기가 앞당겨지고 발생량도 많을 것으로 우려된다”며 “응애는 워낙 작아서 예찰이 쉽지 않으므로 잎 뒷면과 꽃 속까지 주기적으로 관찰하고, 발생초기에 약효가 오래 지속되는 전문약제를 살포해 응애 밀도를 낮춰야 한다”고 강조했다.

‘노블레스 액상수화제’는 사과, 배, 감, 복숭아, 딸기, 멜론, 고추, 오이, 참외의 점박이응애, 사과의 사과응애, 감귤의 귤응애에 등록돼 있다.

서상현 기자 seosh@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상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