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축산 사료ㆍ약품ㆍ기자재
우성사료 ‘Super50 카프빌’ 출시“송아지 폐사 걱정 뚝 농장 생산성은 쑥”

[한국농어민신문 우정수 기자]

우성사료가 번식우 농장의 가장 큰 고민인 송아지 폐사 문제 해결과 농장의 생산성 향상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송아지 포유기 전용 신제품인 ‘Super50 카프빌’을 출시했다.

우성사료에 따르면 Super50 카프빌은 번식과 비육을 함께 하는 일관사육 농장의 확대와 소 도체 등급제 개편에 맞춰 송아지 초기 성장에 중점을 둔 제품이다. 또한 송아지의 조기 이유와 일당 증체량 향상을 통해 비육 및 번식우 농가의 수익성 향상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제품이다.

Super50 카프빌은 송아지가 3일 동안 초유를 먹은 직후부터 급여가 가능하고, 송아지 조직 성장에 필요한 필수 아미노산과 면역글로불린(IgY)이 풍부해 갓 난 송아지의 면역력을 향상시켜줄 수 있는 고단백의 유제품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또한 생균제와 고품질의 유기태 비타민 및 미네랄을 강화해 송아지 설사 예방과 증체 향상, 사료 이용 효율 향상을 극대화한 것도 장점이다.

특히 한우 번식우 농장에서 송아지가 어미젖으로 충족하지 않는 영양소 요구량을 채워주고, 대용유와 함께 급여함으로써 송아지가 보다 빠르게 고형사료에 적응, 이유 시 스트레스를 최소화 해 송아지 일당 증체를 높일 수 있는 강점을 갖췄다는 게 우성사료 관계자의 설명이다.

이상환 우성사료 축우PM은 Super50 카프빌 출시 배경에 대해 “비육우의 근간이 될 수 있는 송아지의 항병력 강화와 초기 성장 증진이라는 목표에 중점을 주고 이번 신제품을 준비했다”고 전했다.

우정수 기자 woojs@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정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