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 유통제도
학부모 92% “초등생 과일간식 지원사업 만족”농식품부 지원사업 설문조사

[한국농어민신문 김영민 기자]

학부모 96%가 필요성 공감
지원 학생 90% “계속 받았으면”
전 학년 확대 의견도 92% 달해


농림축산식품부가 지난해부터 추진하고 있는 초등돌봄교실 과일간식 지원사업이 학부모와 학생들에게 큰 호응을 얻은 것으로 조사됐다.

농식품부가 학생과 학부모 각각 1000명, 학교 관계자 437명 등 총 2437명을 대상으로 과일간식 지원사업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학부모는 96%, 학생은 90%가 과일간식 지원의 필요성에 공감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설문조사에서 과일간식 지원의 만족도에서 학부모들은 92%가 만족을 보였다. 과일간식 지원이 학생의 건강증진과 식습관 개선을 위해 필요하다는 의견은 96%에 달했다. 따라서 초등돌봄교실 뿐만 아니라 전체 학년으로 확대해야 한다는 의견도 92%로 나타났다.

과일간식을 제공받은 초등학생 역시 반응이 좋았다. 설문에 응답한 학생 90%가 과일간식을 계속 원한다고 답했으며, 과일 맛이 좋거나 보통이라는 응답이 93%, 과일 양이 적당 또는 많다는 응답이 86%로 나타났다.

과일간식을 지원 받은 학생들의 국산과일 섭취빈도와 선호도 역시 높아졌다. 한국건강증진개발원이 4321명의 돌봄어린이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과일간식 지원사업 전과 비교해 국산과일 섭취빈도는 3.8%가 증가했고, 국산과일 선호도는 5.8%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학생들이 가장 맛있다고 답한 과일은 18%가 사과를 꼽았으며 다음으로 감귤(16.7%), 멜론(12.8%), 수박(12%), 배(11.6%), 포도(8%) 등의 순이다.

학교 관계자들의 과일간식 지원사업에 대한 필요성은 학부모와 학생들에 비해 다소 낮게 나타났다. 돌봄교사 등 학교 관계자들의 65.6%가 과일간식 지원사업이 필요하다고 응답했다. 이에 대해 농식품부는 과일간식 지원이 돌봄교사에게는 추가 업무부담으로 작용하는 현실적인 어려움을 감안할 때, 이 같은 의견은 상당히 긍정적인 평가라고 봤다.

농식품부는 이번 설문조사 결과를 반영해 초등학교 과일간식 지원확대를 위해 적극 노력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과일간식 지원사업에 대한 예비타당성 조사 등을 거쳐 선진국 사례처럼 2022년까지 초등학교 전 학년으로 공급대상을 단계적으로 확대 발전시킬 계획이다.

김영민 기자 kimym@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