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전남
곡성군, 멜론마을 조성한다

[한국농어민신문 김종은 기자]

▲ 지난 14일 멜론농촌융복합산업화 사업예정지 마을회관을 찾은 전남 곡성군이 그간의 컨설팅 경과와 앞으로의 계획에 대해 멜론농가들과 공유했다.

브랜드 인지도 극대화 등 목표
지역주민 적극적 참여 유도키로


전남 곡성 멜론농촌융복합산업화사업단(이하 사업단)이 지역 대표 특화작목인 멜론을 관광콘텐츠로 개발하기 위해 곡성읍 대평리 일원에 멜론마을 조성을 계획하고 있다.

사업단은 멜론마을을 조성해 곡성멜론 브랜드의 전국 인지도를 극대화하고, 멜론농가의 수익 창출을 증대시킨다는 생각이다. 이를 위해 군은 외부 전문업체로부터 컨설팅을 받으며 멜론 관광콘텐츠 개발 계획을 수립 중에 있다.

지난 14일에는 사업예정지 마을회관을 찾아 그간의 컨설팅 경과와 앞으로의 계획에 대해 멜론농가들과 공유했다. 이 자리에서 군과 주민들은 멜론마을 조성과정에 주민들이 적극적으로 참여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아울러 주변 관광자원과 연계해 멜론 생산 농가를 관광자원화 하는 방안, 멜론마을만의 축제 콘텐츠를 개발하는 방안, 기차마을 관광객이 멜론마을으로 유입될 수 있는 동선 전략 등에 대해 주민들과 질의·응답하는 시간을 가졌다.

멜론농촌융복합산업화사업단 관계자는“이번 공청회를 계기로 멜론마을 조성 사업추진 과정에서 지역 주민의 의견을 우선으로 곡성군, 사업단, 이해 관계자들이 지속적으로 협력할 수 있는 적극적인 참여 통로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곡성=김종은 기자 kimje@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