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산 비료ㆍ농약
팜한농 배추 살충제 ‘베리마크·베네비아’ 눈길
   
 

팜한농이 고품질 배추 생산을 위해 전문 살충제인 ‘베리마크’와 ‘베네비아’의 마케팅을 강화하고 있다.

‘베리마크 액상수화제’는 원예용 육묘상 전용 살충제로 정식 전 육묘상 관주처리 1회로 배추의 진딧물, 나방, 벼룩잎벌레 등을 방제할 수 있다. 약효가 오래가 재배 중기까지 해충의 밀도를 낮춰준다. 또한 침투이행성이 우수해 관주처리 시 토양에 떨어진 약효성분이 뿌리를 타고 올라와 새로 자라난 잎 등으로 빠르게 퍼지기 때문에 약효가 뛰어나다.

‘베리마크 액상수화제’는 배추의 무테두리진딧물, 파밤나방, 배추순나방, 배추좀나방, 벼룩잎벌레, 고추의 복숭아혹진딧물과 목화진딧물, 오이, 토마토, 수박의 아메리카잎굴파리 등에 등록돼 있다.

‘베네비아 유상수화제’는 나방, 흡즙해충 전문 고기능성 살충제다. 나방을 비롯해 방제가 어려운 진딧물, 가루이류, 굴파리까지 동시에 방제하며, 적은 양으로도 해충의 섭식을 빠르게 억제한다. 침투이행성이 우수해 약제가 잎과 줄기로 신속하게 침투하며 새로 자란 잎에도 약제가 이동해 약효가 오랫동안 지속된다.

‘베네비아 유상수화제’는 배추 파밤나방, 고추의 담배가루이, 담배나방, 목화진딧물, 복숭아혹진딧물, 딸기 목화진딧물, 오이의 목화바둑명나방, 목화진딧물, 아메리카잎굴파리 등에 등록돼 있다.

팜한농 관계자는 “속이 꽉찬 고품질 배추를 생산하기 위해서는 정식 전후 물과 비료를 충분히 주고, 해충은 발생 초기에 확실히 방제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베리마크’와 ‘베네비아’를 추천했다.

서상현 기자 seosh@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상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