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전북
남원시, 친환경 우유 생산시설 현대화

전북 남원시가 친환경 우유 생산 기반 마련을 위해 시설현대화 등을 추진한다고 9일 밝혔다.

시는 올해 1억8000만원을 들여 기존 오일방식인 착유 펌프를 친환경무주유식 진공 착유 펌프로 교체한다. 초벌우유 착유 시 사용하는 시설인 착유 세정수 정화 처리시설도 올해 3000만원을 들여 5농가에 지원할 예정이다.

젖소 축산 시설·장비 현대화 사업에는 1억8600만원을 투입, 냉각기 등 12대를 지원, 고품질 축산물 생산 확대로 젖소 농가 경영안정을 도모하고, 장기적으로는 지붕개량사업, 젖소 유두 세척기 등 추가 사업을 지원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남원시 관내 젖소 농가는 39농가, 3140두를 사육하고 있다.

남원=양민철 기자 yangmc@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민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