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산 비료ㆍ농약
경농 창립 61주년 "변화·혁신 성장 다짐"
   
▲ 경농은 12일 창립 61주년 기념식을 갖고 변화와 혁신을 다짐했다.

경농이 창립 61주년을 맞아 ‘변화와 혁신으로 고객과 함께 100년 기업으로’ 성장하겠다는 다짐을 했다.

㈜경농(대표이사회장 이병만)이 지난 12일 서울 서초구 동오빌딩 사옥에서 창립 61주년 기념식을 갖고 변화와 현식을 바탕으로 농업 토탈 솔루션기업으로 발전할 것을 다짐을 했다.

경농은 지난 1957년 설립돼 61년간 작물보호제를 생산, 공급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친환경, 종자, 관수, 병해충종합방제 등의 영역으로 사업을 다각화해가고 있다.

기념식에서 이승연 ㈜경농 대표이사사장은 “우리는 국민이 건강하고 안정적인 먹거리 공급을 통해 국가발전에 기여한다는 창업정신을 이어받아 미래의 후손들에게 자랑스러운 새로운 역사를 만들 책임과 의무가 있다”며 “끊임없는 혁신활동과 사회적 책임을 수행해 풍요롭고 건강한 삶, 인류와 공존하는 푸른 환경에 기여한다는 회사의 목표를 실현해 새로운 역사를 만들어나가자”고 독려했다. 또한 이승연 사장은 “기존의 방식에서 벗어나 열린 사고와 부서 간 협력을 강화한다면 국민들의 안전한 먹거리 생산과 국가경제발전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며 “임직원 상호간의 배려와 존중을 통해 행복한 일터를 함께 만들어나가자”고 강조했다.

서상현 기자 seosh@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상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2018 국정감사 ▶마사회·축평원·방역본부] "불법사설경마 규모 13조5000억…특단 대책 강구돼야" 주문 19일 한국마사회·축산물품질평가원·가축위생방역지원본부 국정...
쌀 직불제 개편 ‘넘을 산’ 많다 농경연 세가지 시나리오 제안정부 재정규모 대폭 늘리고쌀가격...
[선택 3.13 전국동시조합장 선거] ‘농협은 대체 누구 겁니까?’ 주인인 ‘농민 조합원’과 거리‘임직원의 조직’ 비난 자초협...
최흥림 본보 1일 명예편집국장 "기사 작성·편집·교정까지…신문에 대한 노력 느껴" “대다수 농민, 자신의 품목 박사새 작물 심으면 잘 될 수...
“배 소비 활성화 취지 공감하지만…내년부터 적용은 시기상조” ...
[선택 3.13 전국동시조합장 선거] <1>연재를 시작하며: 왜 조합장 선거인가 내년 3월13일 제 2회 전국 동시 농축협 조합장 선거가 ...
전주국제발효식품엑스포, 10월 25~29일 열려 제16회 전주국제발효식품엑스포전주월드컵경기장, 25&sim...
“고정직불로 지원단가 일원화···농가 형평성 제고 가능” ‘쌀 직불제 개편’ 세 가지 시나리오①변동직불제→...
우리밀 재고 소진에 ‘농협 역할론’ 급부상 국산밀산업협회 수매 역부족농협, 국감서 “적극 검토” 답변...
“기후스마트농업 반드시 성공해야” 농림식품산업 미래성장포럼 기후스마트농업 추진 시급농업 생산성은 높이면서온실가스 절감...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