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수산 연근해ㆍ양식
“갯병에 강하고 품질 우수” 돌김 신품종 ‘신풍1호’ 등록전남해양수산과학원

전남해양수산과학원(원장 최연수)이 7년간의 재배시험 끝에 전남의 특성에 맞는 우량 돌김 신품종의 등록을 완료했다.

전남해양수산과학원은 신품종으로 등록을 마친 모무늬돌김 일종의 ‘신풍1호’가 기후변화에 대응하고 김 양식 어업인의 소득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등록한 신풍1호는 2015년 ‘해풍1호(일명 슈퍼김)’, 2017년 ‘해모돌1호’에 이어 세 번째다.

지난 2011년부터 4년 만에 갯병에 강하고, 품질이 좋은 우량종자 ‘신풍1호’를 개발한 전남해양수산과학원은 2015년 품종 출원해 3년 동안 지역특성에 맞는 재배시험과 심사를 거쳐 최근 등록을 완료했다.

특히 ‘신풍1호’는 성장이 빠르고 김 양식 종어기인 4월까지 엽체 활력과 색택이 유지돼 어업인들의 선호도가 높은 품종이다.

실제로 신풍1호는 생산성이 높고 병해에 강해 2011년부터 5년간 816어가에 1만2000g, 김사상체 120만 상자가 보급됐다. 전남해양수산과학원은 맛과 식감이 뛰어난 신풍1호의 수요가 날로 증가함에 따라 자반, 스낵, 수프 등 다양한 가공식품 개발에도 앞장선다는 계획이다.

최연수 전남해양수산과학원장은 “앞으로도 전남 해역에 적합한 신품종을 개발하는 등 김 산업을 활성화해 일자리 창출과 어업인 소득 증대로 이어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완도=최상기 기자 choisk@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2018 국정감사 ▶마사회·축평원·방역본부] "불법사설경마 규모 13조5000억…특단 대책 강구돼야" 주문 19일 한국마사회·축산물품질평가원·가축위생방역지원본부 국정...
쌀 직불제 개편 ‘넘을 산’ 많다 농경연 세가지 시나리오 제안정부 재정규모 대폭 늘리고쌀가격...
[선택 3.13 전국동시조합장 선거] ‘농협은 대체 누구 겁니까?’ 주인인 ‘농민 조합원’과 거리‘임직원의 조직’ 비난 자초협...
최흥림 본보 1일 명예편집국장 "기사 작성·편집·교정까지…신문에 대한 노력 느껴" “대다수 농민, 자신의 품목 박사새 작물 심으면 잘 될 수...
“배 소비 활성화 취지 공감하지만…내년부터 적용은 시기상조” ...
[선택 3.13 전국동시조합장 선거] <1>연재를 시작하며: 왜 조합장 선거인가 내년 3월13일 제 2회 전국 동시 농축협 조합장 선거가 ...
“고정직불로 지원단가 일원화···농가 형평성 제고 가능” ‘쌀 직불제 개편’ 세 가지 시나리오①변동직불제→...
우리밀 재고 소진에 ‘농협 역할론’ 급부상 국산밀산업협회 수매 역부족농협, 국감서 “적극 검토” 답변...
전주국제발효식품엑스포, 10월 25~29일 열려 제16회 전주국제발효식품엑스포전주월드컵경기장, 25&sim...
“기후스마트농업 반드시 성공해야” 농림식품산업 미래성장포럼 기후스마트농업 추진 시급농업 생산성은 높이면서온실가스 절감...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