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사설
조류인플루엔자(AI) 차단, 총력 기울여야

전남의 오리농장에서 조류인플루엔자(AI)가 확산돼 농가의 불안이 크다. 더욱이 2월 9일 열리는 평창 동계올림픽이 한 달도 남지 않은 가운데 AI가 확산되자 방역당국은 물론 국민들의 긴장도 가중되는 분위기다. 전 세계의 이목이 쏠리는 지구촌 겨울축제 기간에 AI가 발생할 경우 관람객들의 자유로운 이동은 물론 정부와 농가의 방역차단도 어려움을 겪을 수밖에 없을 것은 자명하다.

AI는 최근 전남 나주를 비롯해 장흥, 강진 등에서 연이어 발생하고 있다. 이들 지역은 종오리와 육용오리 등의 집단 사육농장이 많아 외부로의 확산 가능성도 그만큼 크다. 나주는 최근 육용오리 농가에서 고병원성 AI(H5N6형) 바이러스가 확진됐다. 장흥의 육용오리 농장도 도축 출하 전 검사를 통해 H5형 AI 항원이 검출된 것은 물론 인근 강진의 종오리 농장에 대한 AI검사 결과 H5형 AI 항원이 검출되는 등 확산되는 추세이다.

방역당국은 AI발생 농장을 중심으로 순천, 보성, 담양, 곡성, 영광 등 인근 지역까지 일시 이동중지 명령을 내리고 발생농장 오리 살처분과 소독 등을 실시하는 등 질병차단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주목할 점은 이달 초 발생한 경기 포천의 산란계 농장의 AI다. 오리와 달리 닭이라는 점과 AI가 확산될 경우 계란 수급과도 연계돼 파장이 클 것이기 때문이다. 더욱이 포천은 수도권과 강원도에 인접한 지역이어서 추가발생 여부에 따라 올림픽에 악영향을 미칠 우려가 크다. 방역당국과 농장은 물론 일반 국민들의 경각심과 주의가 요구되는 시점이다.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농어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식약처 해체…농민 중심 식품안전체계 구축하라” 식약처, 생산단계 안전관리업무까지 흡수계획 드러나한농연 “...
[경남 김해 시설토마토 산지는 지금] “앞날이요? 하루하루 버티기도 어려운 지경” 설렘과 기대감이 공존하는 세밑과 새해 사이, 시설채소 농가...
“농산촌 일자리 늘리고 농가 소득안전망 확충” 김영록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이 지난 18일 세종컨벤션센터에서...
서울시 먹거리시민위원회 ‘본궤도’ 진입 18일, 첫 통합 심포지엄 개최10개 분과위 활동방향 공유...
현장에서 만난 우수 농업경영인 ⑩박성기 청도로컬푸드허브센터 대표/“농산물 제값 받아야 마을도 살아” ...
“산지쌀값 회복세, 생산조정제 참여 변수 될 수도” 쌀 생산조정제 추진 점검회의지원기준 마련한 2016년과 달...
농식품 청년 일자리 3만3000개 창출···채소 가격안정제 10%까지 확대 청년 창업농 1200명 선발정착지원금 100만원씩 지급스마...
충주·보은 귀농귀촌인 '큰 폭 증가' 충주, 2476세대·4132명 유입전년 1951명 보다 두...
지난해 과일 수입 ‘역대최대’···품목도 산지도 늘었다 ▶지난해 얼마나 수입됐나87만7882톤·13억7257만달러...
“4차산업 혁명 대응 농업 후계인력 육성해야” 농고졸업생, 영농창업 이외다양한 농업분야 진출 도와야40대...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