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기자수첩
해양수산 가치도 헌법 반영을

9일 범농업계가 참여하는 농업가치 헌법반영 추진연대가 발족했다. 30여년만에 이뤄지는 헌법 개정 논의에서 농업·농촌·농민이 갖는 가치를 적극 반영키 위해 범농업계가 연대에 나선 것이다. 이미 농업계에선 농협이 추진하는 1000만 서명운동을 비롯해 각 지역 농민단체 및 의회에서도 농업가치를 헌법에 반영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곳곳에서 이어져 왔다. 이는 이번 헌법 개정이 미래 농업·농촌·농민의 지위와 역할을 담보하고 가늠하는 중요한 잣대가 되기 때문이고, 더 깊숙하게는 농업의 가치가 헌법에 의해 보장되는 국민의 기본권과 맞닿아 있기 때문이다. 인간으로서의 존엄과 가치, 행복 추구권 등은 우리 국토와 환경의 보전, 식량창고로써의 역할을 하는 농업이 존재하지 않고서는 이뤄지기가 어렵다.

이런 측면에서 이번 헌법 개정 논의에 적극 반영해야 될 것이 또 한 가지 있다. 바로 해양수산 분야다. 3면이 바다로 둘러싸인 우리나라는 해양관할 면적이 국토 면적의 4.5배에 이르는 그야 말로 해양 국가이지만 헌법에선 ‘해양’이란 단어를 찾아볼 수 없다. 농업과 함께 어업이나 어민이 언급돼 있는 것이 전부다.

독일과 미국, 러시아와 호주, 스위스, 캐나다, 중국 등이 헌법에 해양 관련 규정을 두고 있는 것과는 대조적이다. 러시아 헌법에선 ‘영해와 대륙붕, 배타적경제수역에 주권이 미친다’는 구체적 규정까지 볼 수 있다. 해양수산 분야가 갖는 다양한 공익적·산업적 가치를 넘어 국민 주권의 영역까지 다루고 있는 것이다. 따라서 이번 헌법 개정에선 농업뿐만 아니라 해양수산 분야가 갖고 있는 가치를 재조명하고 그 내용을 헌법에 적극 반영하는 것이 필요하다. 해양수산 분야의 지위와 역할이 이번 헌법 개정안에 제대로 반영돼야 우리나라 미래 발전 전략도 제대로 짜여 질 수 있다. 범해양수산인들의 많은 토론과 결집이 필요하다.

김관태 기자 전국사회부 choyk@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관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2018 국정감사 ▶마사회·축평원·방역본부] "불법사설경마 규모 13조5000억…특단 대책 강구돼야" 주문 19일 한국마사회·축산물품질평가원·가축위생방역지원본부 국정...
쌀 직불제 개편 ‘넘을 산’ 많다 농경연 세가지 시나리오 제안정부 재정규모 대폭 늘리고쌀가격...
[선택 3.13 전국동시조합장 선거] ‘농협은 대체 누구 겁니까?’ 주인인 ‘농민 조합원’과 거리‘임직원의 조직’ 비난 자초협...
최흥림 본보 1일 명예편집국장 "기사 작성·편집·교정까지…신문에 대한 노력 느껴" “대다수 농민, 자신의 품목 박사새 작물 심으면 잘 될 수...
“배 소비 활성화 취지 공감하지만…내년부터 적용은 시기상조” ...
[선택 3.13 전국동시조합장 선거] <1>연재를 시작하며: 왜 조합장 선거인가 내년 3월13일 제 2회 전국 동시 농축협 조합장 선거가 ...
우리밀 재고 소진에 ‘농협 역할론’ 급부상 국산밀산업협회 수매 역부족농협, 국감서 “적극 검토” 답변...
“고정직불로 지원단가 일원화···농가 형평성 제고 가능” ‘쌀 직불제 개편’ 세 가지 시나리오①변동직불제→...
전주국제발효식품엑스포, 10월 25~29일 열려 제16회 전주국제발효식품엑스포전주월드컵경기장, 25&sim...
개도국에 ‘식품 위생관리 노하우’ 전수 HACCP인증원·국제협력단방글라데시 등 9개국 대상정부가 ...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