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기
“고교 친환경 무상급식 전면 시행을”친환경급식경기운동본부·경기친환경농업인연합회
   
▲ 친환경학교급식경기도운동본부와 경기도친환경농업인연합회는 지난달 28일 경기도교육청에서 ‘고등학교 친환경 무상급식 전면실시’를 요구하는 기자회견을 개최했다.

친환경학교급식경기도운동본부와 경기도친환경농업인연합회는 지난달 28일 경기도교육청 정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고등학교 친환경 무상급식 전면실시’를 촉구했다.

구희현 친환경학교급식경기도운동본부 대표는 “부천, 광명, 김포, 군포 등 기초지자체에서 내년부터 고교무상급식을 시행하겠다고 발표하면서 고교무상급식이 전국적 이슈로 주목받고 있다”며 “그러나 무상급식 정책 실행의 주체인 도교육청이 이를 요구하는 시민사회와의 소통조차도 거부하며 어떠한 입장이나 정책도 내놓지 않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이재정 교육감은 후보 시절 ‘친환경 우리 먹거리 100% 사용’, ‘초·중·고교 친환경무상급식 실시’, ‘지역먹거리 체계 구축', '식생활교육 의무 편성' 등 4가지 급식 관련 정책에 대해 우리 단체와 협약을 체결하고 공약화 한 바 있으나 당선 이후 4년간 이를 실현하기 위한 어떠한 노력도 하지 않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어 “도교육청이 학교급식 문제에 대해 대책 없이 일관하면서 도민들의 헌신적 노력으로 친환경무상급식의 횃불을 올렸던 도내 학교급식 실태는 점점 악화하고 있다”며 “도교육청이 대외적으로 자랑하는 친환경급식의 실태를 들춰보면 사실상 중학교의 참여율은 40.2%에 그치고 있으며 이마저도 점차 낮아질 것이 뻔한 상황”이라고 주장했다.

이와 함께 이들 단체는 △급식 질 개선을 위해 식품비와 인건비 분리 △조리종사자 노동환경 개선 대책 수립 △급식 관련 4대 공약 즉각 이행 △중학교 친환경급식 전면 실시 등을 요구했다.

수원=이장희 기자 leejh@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장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