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남
경남농기원 이전예정지 ‘적합성 의문’
   
▲ 경남도의회 농해양수산위원회가 7일 경남농업기술원 이전 예정지를 찾아 굴착기로 땅을 파며 현장 확인활동을 펼쳤다.

도의회 농해양수산위 현장 확인
배수 불량, 습지·미숙답 많아
작물 생육연구 부적합 의견
“심층적 검증 거쳐 결정해야”


경남농업기술원 이전 예정지의 적합성에 대한 심층적인 검증이 절실하다는 목소리다.

경남도의회 농해양수산위원회(위원장 예상원)는 지난 7일 경남농업기술원 이전 예정지인 진주시 이반성면 대천리 일대 들판을 방문해 현장 확인활동을 벌였다.

경남도는 진주시 초전동 소재 현 농업기술원 주변의 도심화로 연구기능의 어려움이 커지자 농업기술원 이전을 추진 중이다. 약 1500억원의 사업비가 소요될 전망이다.

진주시 이반성면 가산리·대천리 일원 61만4687㎡(대지 31만9054㎡, 토지 29만5633㎡)가 이전 예정지 토지거래계약허가구역으로 지난해 12월 지정됐다.

위원회는 지난 7월 이곳을 첫 방문해 우려를 제기했다. 습지 및 미숙답이 많아 작물생물환경에 부적정하기에 농업기술원 고유 업무인 작물연구를 위한 부지로서 부적합하다는 의견이었다. 성토계획의 경제적 비효율성과 지역별 부지 보상가 산출비교의 부적정성도 지적했다.

이번 현장방문에서는 굴착기를 동원해 땅 파기 작업을 벌이며 이 지대의 토양이 작물 생육 조건에 적합한 지, 습지 및 미숙답은 아닌 지를 집중적으로 점검했다.

경남농업기술원에 따르면 연구포장 이전예정지의 38%가 배수우수, 23%가 배수불량, 15%가 배수중간 지대로 분류되고 있다.

위원회는 연을 재배중인 배수우수지대 땅을 먼저 팠다. 농업경영인 출신인 예상원 위원장이 직접 굴착기에 올라 시운전을 보이며 땅파기 작업을 구체적으로 지휘했다. 하천에서 가까워 퇴적토가 많아서인 듯 이 지점의 토질은 양호했다.

그러나 200~300m 떨어진 선상지는 배수불량이 심각했다. 매우 가문 날씨가 지속됐음에도 불구하고 벼 수확을 갓 끝낸 논에는 땅을 파지도 않았는데 물이 흥건히 고여 있었다.

이 논 옆에서 연을 재배중인 논을 굴착기로 퍼 올리니 포클레인 첫 삽부터 묽은 진흙층이 올라왔다. 구덩이엔 곧 물이 고였다. 이 지점 인접 또 다른 논에는 배나무가 있었는데, 복토작업이 기형적이라고 할 만큼 매우 높게 이뤄져 배수불량문제를 단적으로 드러냈다.

마지막으로 벼를 얼마 전에 수확한 배수중간지대의 땅을 팠는데, 이곳에도 구덩이 아래쪽에 물이 새어나왔다.

진병영 부위원장도 “퇴적층을 보니 이 물은 옆으로 빠져나가지 않고 고일 수밖에 없다”면서 “다른 곳의 땅을 가져와 성토를 해서 보완을 하겠다는데, 과연 얼마나 막대한 양의 흙을 쏟아 부어야 우려점이 해소될 지 가늠하기 힘들다”고 지적했다.

예상원 위원장은 “배수상태가 중간이라고 해서 그나마 나을 줄 알았는데, 이 가뭄 속에 생각보다 훨씬 많은 물이 솟아났다”면서 “이런 곳에 과수를 심으면 심중팔구 뿌리가 썩어 제대로된 작황을 기대할 수 없다”고 말했다. 또한 “이 들판은 가까이에 야산도 많아 각종 해충 유입도 우려된다”고 덧붙였다.

예 위원장은 “세금이 아니라 자기 돈으로 성토를 해야 한다면, 과연 이곳에 농업연구시설을 지을 사람이 얼마나 있겠느냐?”면서 “농업기술원 이전예정지의 적합성을 얼마나 챙겨봤는지 행정사무감사를 통해 집중적으로 따질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그는 “농업기술원 입지는 다른 기관과 달리 정치력이나 지역이기주의로 접근할 것이 아니라, 농민에게 얼마나 기술농업을 제대로 전수해 줄 수 있는 곳인지가 가장 고려돼야 한다”면서 “토론회나 세미나 등을 통해 보다 심층적 검증을 거친 후 결정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진주=구자룡 기자 kucr@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자룡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7
전체보기
  • 정직하게 살자 2017-11-21 00:47:02

    경상남도 농업기술원 이전예정지 이반성면 대천리지역에 38%정도만 비옥하다는 예상원 의원님의 주장이신지요???---사실은 지금의 예상과는 훨씬 높은 전지역으로 보면 약 7~80%는 배수도 좋고 작물 재배도 아주 잘 되는곳 입니다.
    물론 (...)주장을 펴는 지역으로 기술원이전을 하고 싶은 심정은 이해는 합니다.
    실제 연근재배 지역에서는 항상 물을 가둬둬야 하는 연그롱사의 이유가 분명하게 있습니다. 또한 그지역 배나무식재된 곳에 물이 있는것 또한 바로 위, 아래 농지에 최근까지 물을 인위적으로 가두어 두었기 때문이며 다음달 그 인접지역   삭제

    • 사진을 보니 2017-11-18 15:01:35

      연근밭인데도 질퍽한 뻘색깔은 안보이고 뽀송뽀송한 황토색이네요...예의원 주장과는 달리 배수가 얼마나 잘되는지를 단적으로 보여주는 사진이네요..
      처음에 사진보고 무슨 고구마밭 판건줄 알았네.. 저게 뻘로 보인다면 지금 당장 병원부터 가심이...   삭제

      • 뭔 터집을 잡아!밀양으로 하고싶은속셈? 2017-11-14 21:56:44

        예의원 얼토당토 되지않는
        터집 그만하시죠~
        당신같이 말하면
        대한민국에 어디에도
        농기원 이전 할 곳이 없소!
        내말 틀렸소?
        참 한심한 사람이네~   삭제

        • 예의원님~ 2017-11-14 20:13:39

          사람이 진실하지 않으면 논리도 명분도 만들어 지지 않는답니다. 오히려 세인들의 비웃음꺼리가 되고 그 논리는 곧 반박당합니다. 썩은 내용물을 아무리 근사히 포장하려 해도 욕심은 투명한 포장지 같아서 안이 훤히 들여다 보인답니다. 차라리 포장하지 않는다면 빛나진 않지만 그 존재 그대로로 보여지겠지요... 우리 진실하게 삽시다.   삭제

          • 사진이 잘못된건가? 2017-11-14 17:42:38

            왜 내눈엔 흙이 뽀송뽀송한 황토빛 도는 양질의 토양으로만 보이지요.. 저런 흙에 뿌리가 썩는다는 사람은 도대체 뭐지요...진짜 농사전문가 맞는지... 이제 이런 뻘짓 그만하고 그냥 속내를 보이세요...그리고 흙을 파니 물이 발목까지 차올랐고 하루지나면 지표까지 물이 찰거랬는데.. 정말 지표까지 차올랐나요? 유해충이 많을거랬는데..농기원 작물에 영향을 끼치는 유해충이 과연 무엇이며 포집은 한번 해봤나요... 이 둘중에 하나라도 아직이라면 당신들이지금 어거지 부리고 있다는걸 증명하게 될꺼요...   삭제

            • 사람을 바보로 아나! 2017-11-14 17:42:34

              메인사진 보니 연근 밭이네! 연근은 물을 가두어키우는 작물 아닌가요? 물이 제일 잘나올것 같으니 파고 있잖소! 당연히 진흙이 나오고 물이 고이죠! 농사를 잘 아시는 분께서 왜~~이러실까!ㅎㅎ 굴착기는 집에서 사용하던 건가요 본인이 직접하네요ㅋ 자~~~기자양반 빨랑 찍어서 기사 올리게나~~   삭제

              • 논이다 ~논!! 2017-11-13 14:17:52

                논이다~논요!!
                봄부터 물대고
                벼농사 지었는데 땅밑을
                포크레인으로 파는데 물이 없겠나?
                기가찬다~
                오로지 안된다고만 하는
                심통이 뭐요?말도 아니다!!   삭제

                • 현지인 2017-11-13 12:45:59

                  자~한마디만 하자
                  예의원 대한민국 논
                  다파봐라 물안나오나?   삭제

                  • 참한심하다 2017-11-13 11:32:19

                    전문가들이 심사숙고해서
                    이미 결정난 사안인데
                    결정나고 나서 태클거는 이유가뭐요?
                    밀양이 지역구라서 밀양으로
                    추진하려는 속셈아닌가요~
                    어지간히 하시오~무조건 안되게끔
                    하는것 아니가요~글고 당신집에 한번
                    파봐요 물안나오나!!
                    이미결정난 사안이니 경남도는 빠른
                    시일내에 차질없이 농기원 이전을
                    추진해 주길 바랍니다!!
                    예의원은 더이상 농기원이전에 대해선
                    도움안되는 태클 걸지마시요!!   삭제

                    • 욕심 2017-11-13 00:53:45

                      밀양사람들 욕심이 많구만 지난번엔 신공항예기 나오니 그 높은 산봉오리까지 몇 개를 깍아가며 유치하려 하더니 결국 서로 싸워서 둘다 닭쫓던 개 되게 만들었지? 원래 부산에 있던걸 가덕으로 옮기는게 상식이지 누가 거기까지 간다고 남의껄 뺏으려 들면되나.. 거긴 안개도 한번끼면 일미터 앞도 안뵈는곳인데.. 이번껀도 딱 그짝이네.. 그것도 이미 결정난 사항을두고...
                      욕심도 적당히 부립시다.   삭제

                      17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