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수산 정책
수산업 첫 실태조사··· 종사자 수 104만명

사업체 수 12만5000개·총 매출액 65조9000억원 집계
최완현 정책관 "수산업 경영현황 최초 조사 큰 의의" 


수산업 전후방 산업을 아우르는 통계인 ‘수산업 실태조사’ 첫 결과가 나왔다. ‘수산업 실태조사’는 지난해 8월 국가승인통계로 처음 지정됐다. 조사결과 수산업 전체 종사자 수는 104만명, 사업체 수는 12만5000개, 수산업 분야 총 매출액은 65조9000억원으로 집계됐다.

최완현 해양수산부 수산정책관은 지난 18일 ‘수산업 실태조사’ 결과를 발표하며 “이번 수산업 실태조사는 연관산업을 포함한 수산업 전반의 경영현황을 보여주는 최초의 조사라는 점에서 그 의의가 크다. 이번 조사 결과를 토대로 정책의 사각지대를 줄이고, 수산업의 체계적인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조사 결과(2015년 기준)를 살펴보면 우선 수산업 전체 종사자 수는 104만4000명으로 집계됐다. 이중 일반 수산업 부문은 83만1000명(79.6%), 연관산업 부문은 21만3000명(20.4%)이다.

업종별로는 수산물 생산업 종사자가 64만5000명으로 전체의 61.7%를 차지해 가장 많았고, 수산 관련 서비스업 12만7000명(12.2%), 수산물 유통업이 12만6500명(12.1%)으로 집계됐다.

또 수산분야 전체 사업체 수는 12만5000개며, 이 중 일반 수산업 사업체 수는 8만9000개, 연관 산업 사업체 수는 3만7000개로 나타났다.

수산업 총 매출액은 65조9000억원으로 집계돼 2015년 국가 전체 매출액의 1.2%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중 일반 수산업 매출액은 49조9000억원(75.7%), 연관 산업 매출액은 16조원(24.3%)을 차지했다.

분야별로는 수산물 유통업 매출액이 28조4000억원으로 절반에 가까운 43.1%를 차지했으며, 수산물 생산업 11조156억원(16.7%), 수산물 가공업 10조3387억원(15.7%), 수산 관련 서비스업 9조7629억원(14.8%) 등으로 집계됐다.

아울러 사업자 등록을 하지 않은 개인 어업인은 12만9000명, 해당 어업인의 피고용인은 3만명으로 집계됐고, 평균 수산업 종사기간은 약 25.5년, 매년 어업에 종사하는 기간은 약 7.4개월로 나타났다. 또 개인 어업인의 90.0%가 자기 어업에 종사하며, 61.7%는 농업이나 도·소매업, 음식업 등 어업 외의 다른 산업을 겸업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해양수산부는 앞으로 매년 수산업 실태조사를 실시·발표할 계획이며, 내용은 해양수산부 통계시스템(www.mof.go.kr/statPortal) 및 국가통계포털(kosis.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관태 기자 kimkt@agrinet.co.kr
 

#수산업 실태조사란?
지난해 8월 국가승인통계 제14602호로 지정돼 올해 첫 조사결과가 나왔다. 기존 수산 관련 통계는 어업이나 수산물 가공업 등 전통적 의미의 수산업에 한정돼 조사가 이뤄졌지만, ‘수산업 실태조사’는 수산 분야 연관 산업을 포함한 수산업 전반의 고용과 매출, 재무현황 등의 내용을 포괄하고 있다. 이번 조사에서는 총 8개 수산 분야에 종사하는 6117개의 사업체와 2135명의 어업인을 표본으로 선정해 조사가 이뤄졌다. 8개 수산 분야는 △수산물 생산업 △수산물 가공업 △수산물 유통업 △수산여가·서비스업 등 4개 일반 수산업과 △어선·낚시선박 건조업 △수산기자재 생산·설치업 △어선·낚시선박·수산기자재 유통업 △수산 연관 서비스업 등 4개 연관산업이다.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관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식약처 해체…농민 중심 식품안전체계 구축하라” 식약처, 생산단계 안전관리업무까지 흡수계획 드러나한농연 “...
[경남 김해 시설토마토 산지는 지금] “앞날이요? 하루하루 버티기도 어려운 지경” 설렘과 기대감이 공존하는 세밑과 새해 사이, 시설채소 농가...
“농산촌 일자리 늘리고 농가 소득안전망 확충” 김영록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이 지난 18일 세종컨벤션센터에서...
서울시 먹거리시민위원회 ‘본궤도’ 진입 18일, 첫 통합 심포지엄 개최10개 분과위 활동방향 공유...
현장에서 만난 우수 농업경영인 ⑩박성기 청도로컬푸드허브센터 대표/“농산물 제값 받아야 마을도 살아” ...
“산지쌀값 회복세, 생산조정제 참여 변수 될 수도” 쌀 생산조정제 추진 점검회의지원기준 마련한 2016년과 달...
농식품 청년 일자리 3만3000개 창출···채소 가격안정제 10%까지 확대 청년 창업농 1200명 선발정착지원금 100만원씩 지급스마...
충주·보은 귀농귀촌인 '큰 폭 증가' 충주, 2476세대·4132명 유입전년 1951명 보다 두...
지난해 과일 수입 ‘역대최대’···품목도 산지도 늘었다 ▶지난해 얼마나 수입됐나87만7882톤·13억7257만달러...
“4차산업 혁명 대응 농업 후계인력 육성해야” 농고졸업생, 영농창업 이외다양한 농업분야 진출 도와야40대...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