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정 농민단체
오는 13일, 한농연 대선후보 토론회···오후 2시 KBS 아레나홀

한국농업경영인중앙연합회(회장 김지식)가 오는 13일 오후 2시 KBS 아레나홀(구 KBS 88체육관)에서 ‘선택 2017! 한농연 대선후보 초청 토론회’를 개최한다.

이날 토론회는 더불어민주당, 자유한국당, 국민의당, 바른정당 등 각 당 대통령 후보 및 정책위의장 등이 참석하는 가운데 이들로부터 각 당의 농정공약과 함께 농정연설을 듣고, 농업·농촌의 회생을 위한 대책을 살펴보는 자리로 마련됐다.

또한 한농연은 각 당에 ‘60대 농정공약 요구사항’을 전달하고, 실효성 있는 대책도 함께 촉구한다는 생각이다.

토론회에 앞서, 한농연은 ‘60대 농정공약 요구사항’ 중 ‘제19대 대선 한농연의 7대 핵심 농정공약 요구사항’으로 △쌀 생산조정제 도입 및 우선지급금 환수 중단 △청탁금지법에서 국산 농축수산물은 예외로 인정 △‘후계농업경영인 육성에 관한 법률’ 제정 및 ‘청년 농업인 직접지불제’ 도입 △농업·농촌의 가치와 역할을 반영하기 위한 헌법 개정 △농업예산 확충, 농업예산 중 직불금 비중을 50% 이상으로 확대 △‘식품안전청’을 농림축산식품부 산하 외청으로 신설 △사회보험 방식의 ‘(가칭)농업노동재해보상보험’ 제도 도입 등을 제시했다.

김지식 회장은 “우리 농업이 더 이상 홀대받는 것이 아니라 다원적 가치를 지닌 생명산업으로 거듭나는 첫 걸음이 될 것으로 확신한다”며 “농민대통령을 한농연이 만들어내자”고 밝혔다.

조영규 기자 choyk@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영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