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산 농산업정책
소면적 재배작물 약효시험 간소화···대표작물 약효시험 성적 있으면 대체 가능

소면적 재배작물의 약제 등록을 위한 약효시험이 간소화된다.

농진청은 다양한 소면적 재배작물을 그룹화하면서 각 그룹마다 지정한 대표작물의 약효시험 성적으로 그룹 내 작물의 약효시험을 면제하는 내용을 담은 ‘농약 및 원제의 등록기준’을 신설해 지난 12월 22일 고시했다.

소면적 재배작물 그룹화는 크게 배추과 채소, 국화과 채소 2그룹으로 나눠져 있다. 배추과 채소 그룹에는 청경채, 다채, 순무, 양배추, 케일, 콜라비, 냉이, 유채, 쌈추 등 총 17종이 속해 있으며 대표작물은 양배추 또는 순무로 지정했다. 또 국화과 채소 그룹에는 엔디브, 치커리, 곤달비, 쑥갓, 우엉, 곰취, 씀바귀, 미역취 등 총 15종이 속해있으며 이 가운데 쑥갓 또는 우엉을 대표작물로 지정했다.

이에 따라 청경채 병해충 방제를 위한 약제등록 시 배추와 채소의 대표작물인 양배추 또는 순무의 약효시험 성적이 있으면 이 약효시험 성적으로 대체할 수 있다. 그동안 약제 등록을 위해 약효시험성적을 제출해야 했는데 여러 실험을 거쳐야하므로 한 작물그룹 당 평균 비용이 약 2억원 정도 소요됐었다.

따라서 이번 농진청의 ‘농약 및 원제의 등록기준’ 신설에 따라 약제 제조업체는 실험비용을 크게 줄일 수 있게 됐고 빠른 시일 내에 다양한 약제를 개발·등록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와 관련 김예진 농진청 농자재평가과 주무관은 “이번 등록기준 신설로 소면적 재배작물의 병해충 방제를 위한 약제등록이 쉬워져 향후 작물 생산성 향상과 안전 농산물 생산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영주 기자leeyj@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살충제 달걀 파동…산란계 신뢰 회복하자 <상>산란계 실태와 농가 애로/산란계농가 ‘진드기와의 전쟁’ 고충…방제약품 개발 서둘러야 살충제 잔류기준 부적합 농장수가 52개로 집계됐다. 농식품...
‘축산업 체질 개선’ 본격화 되나 문재인 대통령 “축산안전관리시스템 점검” 근본적 개선 강조...
제1회 여성농업인 수기공모전 수상작-우수상/그래도 가는 길 2001년 겨울, 평범한 일상의 어느 날이었다. 방학 기간...
“미래 생명산업 지키는 역군…강원도 농업경영인이 중심에” 지난 21~23일 평창 용평리조트서 열려평창동계올림픽 성공기원 성금 전달제14회 한국농업경영인 강원도대회가 ‘꿈꾸는 미래산업 농업! 한농연이 그 자리에’라는 캐치프레이즈를 내걸고 21~23일 강원도 평창 용평리조트에서 개최됐다.강원농업을 이끌어가는 8000여 한농연 회원 및 가족들은 이번 대회를 통해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적 개최를 염원하는 한편 생명산업을 지켜나가는 역군으로서 한농연 회원의 역할과 의지를 다지는 자리가 됐다.개막식이 열린 21일 정덕교 한농연강원도연합회장은 대회사에서 “농업도 단순한 생산현장을 넘어 적극적으로 사회활
농정대개혁 릴레이 인터뷰-지금이 농업의 골든타임이다 ①이재욱 한국농어촌사회연구소장/"기존 농민들 소득부터 보장해야 농촌에 사람 돌아와" ‘사람이 돌아오는 농산어촌’ 농업분야 국정목표에 쓴소리농업...
"종량세 단계적 도입···국산주류 경쟁력 강화를" 전통주 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선 출고가격을 기준으로 세...
[올 추석맞이 본격화] 긴 추석 연휴···대목 출하 증가 대비를 주요 제수용 과일 작황 양호…품위도 좋을 듯추...
신곡 수확 본격화되기 전 풀어야할 과제는/신곡은 물론 2016년산 구곡 수급대책 내놔야 2017년산 쌀 수확기 수급대책은 쌀값 회복에 맞춰져 있는...
[aT 현지화사업 우수사례 ⑤샤인머스캣의 중국 수출성공기] "막막했던 중국 수출길, 바이어 매칭으로 뚫어" 새로운 시장 개척에 나서는 수출업체들은 고민이 많다. 가장...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