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D 2017.2.21 화 21:02

한국농어민신문

> 식품 > 인삼ㆍ특용작물
'가짜 홍삼' 후폭풍…인삼업계 발동동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2879호] 2017.01.1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최근 ‘가짜 홍삼제품’ 사태에 따른 후폭풍이 거세지며 홍삼 선물 수요가 많아지는 설 명절을 앞둔 인삼 업계의 분위기가 살얼음판. 지난해 연말 한국인삼제품협회의 회장과 부회장 등이 중국산 홍삼농축액과 물엿을 섞어 만든 홍삼 제품을 국내산으로 속여 판매한 사실이 밝혀졌고, 이들로부터 천호식품이 원료를 공급받은 것으로 확인되며 사과문을 게재하는 등 곤욕. 천호식품의 경우 지난 촛불집회 때 구설수에 오른 일이 더해져 ‘괘씸죄’가 크게 작용하고 있는 모습이지만, 전반적인 홍삼 소비도 적지 않은 타격이 예상된다는 업계의 우려가 횡횡. 업계 관계자는 “올해 설은 ‘김영란법’이 처음 적용되는 명절이라 업체들이 예의주시하고 있는데, 여기에 악재까지 겹쳐 설 선물 수요가 큰 타격을 받지 않을까 우려된다”고 한숨.

한국농어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표전화 : 02)3434-9000  |  FAX : 02)3434-9077~8  |  홈페이지 관련 불편·건의사항 : hwangpaul@naver.com
서울시 송파구 가락동 71번지 (인터넷광고 : 02-3434-9023 / 신문광고 : 02-3434-9011 / 구독문의 : 02-3434-9004)
등록년월일: 2014. 12. 5  |  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3463  |  발행인 : 김진필  |  편집인 : 윤주이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주이,김진필
Copyright © 2017 한국농어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 한국농어민신문의 모든 콘텐츠를 커뮤니티, 카페, 블로그등에서 무단사용하는 것을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