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식품 인삼ㆍ특용작물
'가짜 홍삼' 후폭풍···인삼업계 발동동

○…최근 ‘가짜 홍삼제품’ 사태에 따른 후폭풍이 거세지며 홍삼 선물 수요가 많아지는 설 명절을 앞둔 인삼 업계의 분위기가 살얼음판. 지난해 연말 한국인삼제품협회의 회장과 부회장 등이 중국산 홍삼농축액과 물엿을 섞어 만든 홍삼 제품을 국내산으로 속여 판매한 사실이 밝혀졌고, 이들로부터 천호식품이 원료를 공급받은 것으로 확인되며 사과문을 게재하는 등 곤욕. 천호식품의 경우 지난 촛불집회 때 구설수에 오른 일이 더해져 ‘괘씸죄’가 크게 작용하고 있는 모습이지만, 전반적인 홍삼 소비도 적지 않은 타격이 예상된다는 업계의 우려가 횡횡. 업계 관계자는 “올해 설은 ‘김영란법’이 처음 적용되는 명절이라 업체들이 예의주시하고 있는데, 여기에 악재까지 겹쳐 설 선물 수요가 큰 타격을 받지 않을까 우려된다”고 한숨.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농어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한국축산학회 "가축분뇨법은 지킬 수 없는 법" "누구를 위한 적법화인가" 반문 정부 차원 대책부터 마련 ...
경북 경산묘목시장 가보니…사과묘목 ‘시들’ 왕대추·자두·복숭아 ‘인기’ 감나무 공급물량 부족가격 40% 이상 뛸 듯조경·약용수는 ...
쌀 공급과잉 해소 ‘험로’ 예고 쌀 생산조정제 신청 저조12일 기준 목표의 2.4% 그쳐과...
['농업의 가치 이렇게 생각한다' 릴레이 인터뷰] <6> 김종덕 국제슬로푸드한국협회 회장 ‘식량권 보장=국가의 의무’유엔 계속 권고에도 명시 안해책...
설 이후에도…사과·단감 시세 흐름 좋다 ...
김영수 농협사료 신임 사장 "사료가격 안정 견인 역할 충실" 지속가능한 축산업 이끌기 위해공익적 기능 더욱 높여갈 것 ...
대전시, 도매시장법인 지정 ‘공모제’ 추진에···‘특정법인 길들이기’ 의혹 나오는 까닭 도매시장법인 일반 공모제 지정을 골자로 한 ‘대전광역시 농...
“수산물 위생 강화” 수협 인천공판장 준공 수협중앙회 경제사업부문이 새로 단장한 인천공판장 준공식을 ...
제주농민, 정의당 집단입당···"농업 비전 스스로 만들 것" 제주지역 농민 100여명이 정의당에 입당하는 등 정치세력화...
지난해 농지연금 신규가입 전년비 17% 증가 ‘역대최고’ 농어촌공사, 1848명 집계신규가입자 연평균 1178만원 ...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