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식품 식품제도
차산업 발전법 시행···차 품질 알기 쉽게 표시 기준 설정생산·판매현황 등 실태조사

앞으로 차(茶)의 품질 정보를 알 수 있는 표시 기준이 설정돼 소비자의 접근성이 높아진다. 이와 함께 국내 차 산업 발전과 차 문화 진흥을 위한 기본계획이 수립 시행되며, 이를 위해 생산에서부터 소비 단계까지의 현황을 체계화할 수 있는 다양한 실태조사도 이뤄진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지난해 1월 제정된 ‘차 산업 발전 및 차 문화 진흥에 관한 법률’이 1년여 동안 시행령 및 시행규칙을 마련하는 등 준비과정을 거쳐 이달 21일부터 시행에 들어간다고 지난 21일 밝혔다.

이에 따라 정부는 차 산업 육성과 차 이용 촉진에 관한 기본목표 및 추진방향을 설정하고, 차 산업의 기술개발에서부터 차 산업 발전과 차 문화 진흥을 위해 필요한 각종 사항까지 포함한 기본계획을 수립·시행하게 되며, 이를 위해 차나무의 재배품종 및 식재 현황, 채취시기별 생산 현황, 가공·제조·유통·판매현황, 소비자 만족도, 수출입 현황 등 차 산업 발전에 필요한 다양한 실태조사가 이뤄질 계획이다.

차 품질 등도 쉽게 알 수 있게 된다. 차 생산자가 차나무 잎의 채취시기와 상태 등에 따라 품질 등을 구분해 표시할 수 있도록 ‘차의 품질 등의 표시 기준’을 설정해 운영함으로써 국내산 차의 품질 향상 유도와 함께 정보제공을 통한 소비자 선택권 보장 및 소비자 보호도 기대된다고 농식품부는 설명했다.

또한 소비자 또는 차 산업 종사자를 대상으로 차와 관련된 기술 등을 보급·전수하기 위한 교육 훈련을 실시하기 위해 교육훈련기관을 지정할 수 있고, 전문 인력 양성을 위해 전문 인력 양성기관을 지정할 수 있도록 했다. 해당 사항은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에 신청하면 된다.

고성진 기자 kosj@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성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농업인에 매월 10만원씩 기초연금 지급을” [한국농어민신문 고성진 기자]‘농업인 기초연금’ 특별법 발...
[쌀산업, 좌표를 찍다] 수급에 집중된 쌀대책 탈피…‘식량안보’ 지켜야 [한국농어민신문 이병성 기자]까다로워지는 소비자 요구 속쌀...
사상최악의 냉해 피해…일방적 보상률 축소… 커지는 농민 분노 사과·배 등 전국서 초토화올초 재해보험 약관 일방 변경냉해...
“농정 틀 전환, 관료·학자들 주도서 농민 주도로 바꿔야” 문재인 대통령이 ‘농정 틀 전환’을 천명하고 정부가 이에 ...
[이슈분석/해산어 양식 배합사료 사용] 수산자원 고갈 막기 위해 ‘필수’…증체율 저하·높은 가격은 ‘숙제’ ...
“대학찰옥수수 종자 불량” [한국농어민신문 이평진 기자]보통 두 달 걸리는 수술 출수...
아프리카돼지열병 위험지역 ‘중점방역관리지구’로 지정 [한국농어민신문 우정수 기자]8개 방역시설 기준 제시축사 ...
풍요로운 한우, 위기 대비하자 <하>향후 한우 가격 전망과 대응방안 [한국농어민신문 이현우 기자]올 하반기부터 한우가격이 하락...
4월 냉해 덮친 거창농가 ‘속앓이’ [한국농어민신문 구자룡 기자] ...
배추·무·건고추···여름 주요 채소 생산량 줄 듯 [한국농어민신문 김경욱 기자] ...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