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산 농자재
역병·노균병 방제기술 업체 이전

농작물에서 발생하는 역병과 노균병 방제에 획기적인 기술이 업체에 기술이전돼 관심을 모으고 있다.

한국원자력연구원 첨단방사선연구소는 지난 2일 모든 농작물 생산과정에서 발생하는 역병과 노균병 방제에 획기적인 기술을 (주)미라클에 기술이전과 함께 기술설명회를 개최했다. 이 기술은 첨단방사선연구소 방사선실용화기술부의 박해준 박사팀이 개발했다.

기존 작물재배의 경우 월 3~4회의 역병 방제를 위한 농약을 살포하고 있는 현실에서 이 제품이 생산농가에 보급될 경우 적은 살포로 뛰어난 방제 및 치료 효과를 기대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또한 토마토, 오이 및 모든 엽채류의 역병과 노균병 방지는 물론 과실류의 생산과 유통과정에서 발생하는 잿빛 곰팡이균을 비롯한 다양한 곰팡이균 치료 및 방제에도 효과가 기대되고 있다. 특히 이 기술을 적용할 경우 토양에 미치는 영향이 거의 없어 연작피해를 줄일 수 있다.

김영민 기자 kimym@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