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정 정책
'신선식품 직거래활성화 노력'-김 대통령과 경제5단체장 간담회
내용 : 김대중 대통령은 20일 청와대에서 경제 5단체장, 원철희 농협중앙회장과오찬간담회를 갖고 재벌 개혁과 함께 신선식품 물가안정을 위한 직판을 강조했다. 김 대통령과 이들 단체장들은 이날 김 대통령의 제의로 △노사정 5대 합의사항의 충실한 이행 △고용안정에 최대 노력 △외국인투자 적극 유치 △수출신장을 위해 업계와 정부간 최대한 협력 △중소기업 전력 지원 △물가안정 노력 등 6개항을 합의했다. 원철희 농협 회장은 김 대통령에게 “추곡수매가를 5.5% 인상한 것이나 영농자금 이자를 2% 이상 낮춰준 것에 대해 감사한다”며 “대통령의 신념인유통구조 개선에 대해 정부와 지방자치단체가 적극 협조하고 있는 만큼 유통구조 개선, 특히 신선식품의 직거래 원활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원 회장은 이날 최종현 전경련 회장을 비롯한 참석 단체장들에게 사료값 상승에 이어 소비부진이 겹쳐 소값 하락의 이중고를 겪고 있는 한우농가를 위해 소비를 조금씩 늘려달라는 내용의 편지를 전달했다. 원 회장은 편지에서 “축협에서도 한우수매를 늘리고 쇠고기를 시장가격보다 20% 이상 싸게 공급하고 있는데도 재고는 더욱 늘어나고 있다”며 “현재 한우고기를 수입쇠고기보다 비싸지 않게 판매하고 있으니 많은 관심과협조를 부탁드린다”고 호소했다.<이상길 기자>발행일 : 98년 4월 23일
이상길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