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축산 돼지
무더위 기승 속 돼지 분만율 저조
내용 : 연일 30도를 웃도는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고 있는 가운데 고온스트레스로 돼지 분만율이 크게 떨어지는등 경제적 손실이 큰 것으로 나타나 방서등이에대한 대책이 요구되고 있다. 축산관계자들에 따르면 혹서기 무더위로 인한 분만율 저조는 94~96년까지매년 있어 왔으며 이로인한 분만율 저조로 많은 피해를 입었다는 지적이다. 실제로 도드람중부양돈축협 정현규 수의사 조사자료에 따르면 7~8월간 고온스트레스로 인한 분만율 저조로 전국에서 약 2백39억원 정도의 경제적 피해를 입고 있어 철저한 방서대책 수립을 통한 분만율 저하를 막는 것이 시급하다는 지적이다. 특히 여름철 철저한 방서를 통해 분만율을 1%만 향상시키더라도 전국 양돈농가들이 약 27억 8천만원 정도의 추가 소득을 올릴 수 있는등 경제적 이익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혹서기 고온스트레스에 의한 피해를 막기 위해서는 돈사밖에 차광망을 설치하거나 모돈의 체감온도를 떨어트릴수 있는 점적장치를 하는등 방서대책이 필요하다는 것이다. 또 비육돈사의 경우도 덕트를 이용한 송풍장치를 하는등 무더위를 이길 수 있는 방서대책이 요구되고 있다. 축산전문가들은 이와관련 “혹서기 분만율 저하를 막기 위해서는 점적장치나 송풍장치등 철저한 방서대책을 수립해야 한다”며 “후보모돈을 확보해교배복수를 늘리거나 인공수정을 활용할 경우 분만율 저조에 따른 피해를막을 수 있다”고 주장했다. <신상돈 기자> 발행일 : 97년 8월 4일
한국농어민신문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농어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살처분 당일 시세로 보상금 지급 ‘양돈농가 운다’ [한국농어민신문 우정수 기자]소비 위축에 돼지가격 폭락방역...
국유림 내 풍력발전사업 허용 도마 [한국농어민신문 고성진 기자]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RPC 벼 매입현장] “2등급 이하 허다”…수확기 잇단 태풍에 벼 품질 뚝 [한국농어민신문 이병성 기자] ...
[제15회 제주특별자치도 농업경영인대회] “제주농업 최악의 해 함께 극복…희망 있는 미래 만들어 나가자” [한국농어민신문 강재남 기자] ...
[농업·농촌의 미래, 우리는 청년여성농업인] “행복해지기 위해 선택한 귀농, 후회 없어” ...
멧돼지 관리 소홀·잔반 급여 뒷북 금지가 화 키웠다 [한국농어민신문 이현우 기자]아프리카돼지열병이 지난 9월 ...
[긴급점검/무 산지는 지금] 작황 부진에 출하량 감소···11월 초까지 가격 높을 듯 [한국농어민신문 김관태 기자] ...
[11월 1일은 막걸리의 날] “궁중서 쓰던 전통누룩으로 나만의 술 빚어” [한국농어민신문 주현주 기자] ...
이낙연 총리, 울진 ‘미탁’ 복구 현장 방문 [한국농어민신문 조성제 기자] 이낙연 국무총...
[2019 국정감사/제주특별자치도] “가축분뇨 유출사고 발생 빈번···공공처리 비율 10%도 안돼” [한국농어민신문 강재남 기자] ...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