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전북
<인터뷰>류종식 초대 농업기반공사 전북지사장
“무엇보다 조직의 화합과 안정을 이뤄 전북농업발전의 중추적인 역할을다해 나가겠습니다." 지난 3일 초대 농업기반공사전북지사장에 취임한 류종식 지사장(55)은 “통합의 취지를 살려 농업인을 위한 최상의 서비스기관으로 거듭 태어남은 물론 농촌개발 및 용수관리 종합전문기관으로 발전시켜나가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류 지사장은 또 “농업의 공익적 기능을 확충하고 풍요롭고 쾌적한 복지농촌을 건설하기 위한 농어촌정비, 농업기반시설관리 전문기업으로 재도약할 것”을 다짐했다. 특히 공사 출범 초기인 만큼 조속한 융화와 업무체계구축에 중점을 두고, 조직 통합의 시너지효과 제고 및 업무기술 고도화를역점사업으로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류 지사장은 정읍 출신으로 중앙대학교 사회개발대학원을 졸업, 농진공감사, 기획, 총무과장, 금강사업단부단장, 기금관리처장, 농진공전북지사장등을 역임했다. 전주=양민철 기자입력일자:2000년 1월 27일
양민철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민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