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전국
<탐방> 한일기계공업
내용 : 한일기계공업(대표 공상호·경남 김해시)은 ‘농업용 온풍난방기’ 제품하나로 수많은 기업이 부도위기를 맞고 있는 위기상황에서도 끄떡하지 않는탄탄한 경영기반을 갖춘 농업용기계 전문생산업체다. 한일기계공업이 농업용 온풍난방기 분야에서 다른 업체에 비해 월등한 위치를 굳히게 된 것은 △고품질 제품만을 생산한다 △철저한 A/S(애프터서비스) 실시 △덤핑(파격적인 가격인하)을 하지 않는다 △철저한 대리점 관리를 통한 농민과의 신뢰구축 등의 원칙을 굳게 지켜온 결과다. 공상호 대표(52)는 “한번 제품을 사용한 농민은 지속적으로 구입요청을한다”며 농민들이 입에서 입으로 자사 제품의 우수성을 홍보해 주고 있다고 귀띔. 한일기계공업은 국내 온풍난방기 업계의 시장질서가 조속히 자리잡히길 바라고 있다. 결국 가격덤핑과 사후관리 부재, 부도업체 속출은 회사와 농민들 모두에게 막대한 손실이라는 지적이다. 한편 한일기계공업의 생산기종은 온풍기 외에 △송풍기 △건타입 △4단계온도조절 콘트롤박스 △탄산가스발생기 등. 특히 온풍기중 신개발품인 벙크HI-BA160, HI-BA180, HI-BA200은 국내 특허출원제품인데, 경유를 사용하는기존 온풍난방기와는 달리 벙크유를 사용, 연료비가 크게 절감되고 모터가3개나 달려있어 환풍이 잘되고 비닐하우스내에 더운 열이 골고루 전달되는장점을 갖고 있다. 의장등록 1개, 실용신안 6개, 상표등록 1개를 보유하고 있는 한일기계공업은 현재 값싼 심야전기를 이용하여 열매체를 얻는 2가지 기종을 시험연구중에 있으며 농민공급가격을 94년도 가격으로 인상않고 그대로 적용하고 있다.문의: 0525-42-8166<이동광 기자>발행일 : 97년 9월 8일
이동광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동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