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전남
'보리 한필지 더심기' 대대적 전개
내용 : 전남도는 보리의 면적당 생산량을 높이고 재배면적 확대를 통한 농가소득 증대를 위해 ‘농가 한필지 보리 더심기 운동’에 본격 나서고 있다. 전남도는 올해 재배면적을 지난해 4만1천2백32ha보다 1만5천65ha, 36.5%늘어난 5만6천2백97ha로 정하고 3백평당 생산량 목표도 지난해 2백84kg에서 3백11kg으로 높였다. 전남도는 총생산량 목표도 지난해 84만9천섬에서 1백26만9천섬으로 늘려 잡고 소득도 지난해 보다 63% 증가한 1천5백69억원을 올린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보리우량종자 1천3백2톤을 적기에 공급하고 부족량은 정부 양특수매분중 선별 공급하는 한편 농가마다 한필지 더심기 운동을 대대적으로전개한다. 이와 함께 보리재배확대를 위해 50ha이상 보리를 파종한 단지 50개소를 선별, 도비 등 30억원을 투입하여 범용콤바인 1대씩을 지원하고 정부보급종자를 받은 농가에는 1등 수매가의 차액을 도비로 지원할 계획이다. 한편 보리파종 우수 시·군 3개, 우수마을 21개를 선발해 표창하는 시상제도도 활용할 방침이다.<광주=최상기 기자>발행일 : 97년 10월 27일
최상기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