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전국
30년 공직생활 뒷얘기 정리 '기억의 창고에 먼지를...' 발간-이상용 전강원도지사
내용 : 이상용 전 강원도지사는 지난 17일 춘천시 베어스타운호텔에서 자신이집필한 ‘기억의 창고에 먼지를 털며 ....’출판기념회에서 30년 공직생활의 뒷얘기들을 정리했다고 소감을 피력했다. 이 지사는 두메산골 소년에서 도지사를 2번이나 지낸 공직생활을 대화체형식의 쉬운 어투로 담담하게 얘기하고 있으며 특히 한농연 강원도연합회의사무실 임대료 마련을 위한 후원 등 농어민에 대한 특별한 관심을 나타내고있다. 자신이 건설부 차관으로 있을 때 강원도연합회 회장단이 자신을 찾아와 사무실 임대료를 부탁했을 때 소관업무는 아니었지만 회장들의 간절한 눈빛을뿌리칠 수 없었다고 당시를 회상하고 있다. 새롭게 공직을 출발하는 후배 공무원들에게 이 책이 작은 도움이 됐으면좋겠다는 저자는 공무원들의 작은 실수 하나가 엄청난 국가 예산을 낭비할수 있다는 사실을 염두에 두고 공무를 집행해야 한다고 지적하고 있다.발행일 : 97년 10월 27일
한국농어민신문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농어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