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북
<미담> 마을경로당 부지 70여평 ‘희사’
동네노인들의 염원이자 숙원이었던 경로당건립사업에 개인소유의 땅을선뜻 내놓은 농업경영인이 있어 화제.
경북 청도군 금천면 이경승씨(41 3년 농업경영인)는 마을 입구에 있는 개인소유의 대지 72평을 마을 경로당건립에 선뜻 내놓음으로써 주위로부터 경로효친실천자로서 뿐만아니라 이 마을 1백여명 노인들의 복지증진에 크게기여하게 됐다는 것. 이씨는 “활용도를 극대화하고 마을 노인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기에 기꺼이 희사했다”며 겸손의 뜻을 전했다.
<청도=박두경기자>발행일 : 97년 11월 10일 
박두경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두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