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 농산물유통
[농경연 12월 채소 관측] 출하량 증가·소비 감소···가격 약세 우려

[한국농어민신문 김경욱 기자]

배추 생산량 전년비 14.6%↑
월동무도 7.5% 많아질 전망
당근·양배추도 크게 늘 듯


배추와 무 등 주요 채소류 출하량이 증가하고, 여기에 소비 감소까지 더해져 겨울철 채소 가격 약세가 우려된다. 

한국농촌경제연구원 농업관측본부는 지난 1일 주요 채소류 12월 관측 월보를 통해 이 같이 밝혔다. 

2020년산 겨울배추 생산량은 지난해와 평년 대비 각각 14.6%, 2.9% 증가한 29만9000톤으로 추정됐다. 전남 해남지역이 지난해 대비 9.8% 증가한 것을 비롯해 주요 산지 배추 면적이 늘어난 영향이 컸다. 여기에 가을 배추 출하도 밀린 게 많아 지난해보다 12월 배추 출하량은 25.7%, 내년 1월 출하량은 14.3% 증가할 것으로 예고됐다. 출하량 증가에 소비 감소 영향까지 더해져 12월 배추 도매가격은 10kg 상품에 4000원으로 지난해와 비교해선 54.1%, 평년보다도 32.6% 하락할 것으로 예측됐다. 

무도 마찬가지. 2020년산 월동무 생산량은 지난해와 평년보다 각각 7.5%, 9.1% 증가한 36만4000톤으로 추정됐다. 여기에 가을무 주산지인 호남지역 출하량도 증가해 12월 무 출하량은 지난해보다 28.8% 증가할 것으로 예측됐고, 내년 1월에도 34.2%나 늘어날 것으로 예상됐다. 이 영향으로 12월 무 도매가격은 지난해와  평년 대비 각각 66.9%, 41.6% 하락한 8000원 내외(20kg 상품)로 전망됐다. 

당근과 양배추 역시 상황은 비슷했다. 당근의 경우 12월 출하량이 지난해와 평년 대비 각각 29.2%, 15.5% 증가할 것으로 예상됐고, 이에 12월 도매가격은 지난해보다 44.3%, 평년과 비교해선 24.5% 하락한 2만2000원(20kg 상품) 내외가 나올 것으로 예고됐다. 

양배추도 12월 도매가격이 8kg 상품에 5000원 내외로 전망됐으며, 이는 지난해와 평년 대비 각각 50.6%, 29.4% 하락한 전망치다. 

다만 양념채소이자 면적이 줄어든 대파의 경우 12월 가격이 2000원(1kg 상품) 내외로 전망됐다. 이렇게 될 경우 1408원이었던 지난해와 1696원이었던 평년보다 높은 시세 흐름이다.

김경욱 기자 kimkw@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경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올 농가소득, 전년대비 1.5% 늘어 4373만원 전망” [한국농어민신문 김선아 기자]올 농업생산액 52조5030억...
선물 가액 높이자…수입과일세트 대거 등장 ‘눈살’ [한국농어민신문 김경욱·고성진 기자] ...
미국산 콩 ‘무관세 쿼터’ 무기한 증량...한미 FTA 독소조항 어쩌나 [한국농어민신문 이상길 농정전문기자]2014년 2만5000...
[팩트체크|도매시장 거래제도 오해와 진실 ] 20년 간 '소모적 논쟁'…농민 위한 유통구조 개선 논의는 뒷전 [한국농어민신문 김관태 기자] 가격 결정권은...
[올 설시장 축산물 가격 전망] 한우 공급 늘어도 소비 뒷받침돼 상승곡선 ...
[농업전망 2021|식량작물] 단경기 쌀 가격 안정세 전환···논콩 재배의향면적 14.9% 줄어 [한국농어민신문 이병성 기자] 시장 불확실성...
[농업전망 2021|축산] 한우 외 돼지·가금 등 주요 가축 사육마릿수 감소 전망 [한국농어민신문 이현우 기자] [한국농어민신문 우정수 기자...
[농업전망 2021] “탄소중립·한국판 뉴딜대응 본격화···공익직불제 보완작업 급선무” [한국농어민신문 고성진 기자]올해 24회를 맞이하는 ‘농업...
[농업전망 2021|과일·과채·채소류] 사과·배 재배 계속 줄고···샤인머스켓·딸기 면적 크게 증가 [한국농어민신문 김경욱 기자] 사과·배 등 ...
수산부류 218개 중 201개 상장예외품목 지정 ‘논란 가열’ [한국농어민신문 이진우 기자] 서울시농식품공...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