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산 농산업정책
농진청, 소방공무원 치유농업 프로그램 추진스트레스 경감·건강증진 위해

[한국농어민신문 서상현 기자]

소방공무원의 스트레스 경감과 건강증진을 위한 치유농업 프로그램이 개발, 운영될 것으로 보인다.

농촌진흥청(청장 허태웅)과 소방청(청장 정문호)은 지난 28일 치유농업을 활용한 소방공무원의 직무 스트레스 경감을 지원하는 내용으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농진청은 소방공무원의 심신안정과 건강증진을 위한 치유농업 프로그램을 개발해 운영할 방침이다. 또 소방청은 소방공무원의 업무상 스트레스를 줄이기 위해 농업과 농촌의 치유프로그램과 농촌관광 시설을 적극 활용하고, 농촌 활력 증진에도 협력할 예정이다.

치유농업은 식물, 곤충, 동물을 비롯한 다양한 농업·농촌의 자원을 활용해 국민의 건강회복 및 유지·증진을 도모하는 활동을 통해 사회적 또는 경제적 부가가치를 창출하는 산업이다. 농진청은 2017년부터 올해까지 추진되는 치유농업 육성 기술 시범사업을 통해 전국 28개 농업경영체를 대상으로 치유프로그램 개발과 체험활동, 안전한 환경조성 등 기반조성을 지원해왔다. 또한 농촌경관, 향토음식, 전통놀이 등 특색 있는 자원을 보유한 농촌마을 27곳을 대상으로 2018년부터 2020년까지 농촌치유자원 상품화 시범사업 지원하고 있다.

한편 농진청은 지난 7월 보건복지부와 치매안심센터의 프로그램에 치유농업을 활용하는 내용의 업무협약을 맺고 치유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또한 치유농업을 활용한 국민 건강증진에 기여하기 위해 관계기관과 적극적으로 업무협약을 추진할 방침이다.

업무협약에 앞서 허태웅 농진청장은 “소방공무원들의 심신안정에 치유농업이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치유프로그램의 품질관리에 만전을 기하고, 농촌치유마을의 서비스 역량 강화, 시설장비 확충 등을 통해 이용객들의 편의를 도모해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서상현 기자 seosh@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상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