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산 종자
농우바이오, 참외 신품종 ‘별미소꿀’ 출시내병성·상품성 뛰어나

[한국농어민신문 조영규 기자]

농우바이오가 출시한 신제품 ‘별미소꿀’ 참외. 상품성과 내병성을 모두 확보한 품종이다.

농우바이오가 참외 신품종 ‘별미소꿀’을 출시했다. 상품성과 내병성을 갖춘 상품으로, 참외 주산지인 경북 성주과 칠곡에서 관심을 가질 것이란 기대감을 나타내고 있다.

‘별미소꿀’은 농우바이오 참외품종인 ‘은하수꿀’의 후속 품종이다. 기존 ‘은하수꿀’보다 초세가 비교적 강하고 암꽃 발현과 착과력이 우수한 상품이다. 특히, 고온기에 과장이 길어져 상품성이 떨어지는 일반 참외와 달리 ‘별미소꿀’은 고온기 과장이 짧고 골이 선명하며 기형과 발생이 적어 상품성이 뛰어나다. 과육이 치밀하고 향이 있어 식미도 좋다.

이런 상품성과 함께 흰가루 내병성을 갖춘다는 점이 최대 장점이다. 농우바이오는 “내병성을 가진 품종은 상품성이 다소 떨어지는 경우가 많은데, ‘별미소꿀’은 내병성과 상품성을 모두 겸비한 품질계 타입의 흰가루병 내병계 품종”이라고 평가하고 있다.

농우바이오의 참외 마케팅 담당자인 김태훈 대리는 “‘별미소꿀’ 참외는 흰가루병에 강한 특성을 가지고 있어 품질적인 측면에서도 매우 우수한 참외”라고 설명하면서, ‘은하수꿀’이 경북 성주와 칠곡에서 인기를 얻었던 만큼 후속작인 ‘별미소꿀’도 성주·칠곡에서 관심을 높일 것으로 확신했다.

‘별미소꿀’ 파종기간은 9월부터 12월까지이며, 구매는 9월말부터 성주·칠곡 소재 농우바이오 대리점에서 가능하다.

조영규 기자 choyk@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영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