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 기관·업계소식
구리도매시장, 30일부터 추석 휴장

[한국농어민신문 김경욱 기자]

경기 구리농수산물도매시장이 추석 명절을 맞아 오는 30일부터 다음달 4일까지 추석 휴장에 들어간다. 

구리농수산물공사에 따르면 9월 30일 오전 경매 진행 후 장을 쉰 뒤, 10월 4일 오후 6시부터 정상 경매가 진행된다. 구리공사는 추석을 맞아 도매법인에 출하 장려금과 손실보전금 확대도 요청했다. 추석 명절 도매시장 이용 고객 편의제공을 위해 오는 29일 오전 9시부터 다음달 5일 오전 9시까지 주차장도 무료 개방한다. 

김성수 구리공사 사장은 “장기간 장마와 태풍, 코로나19 영향으로 예년보다 녹록지 않은 추석 명절이 예상돼 생산 농가를 위해 출하장려금과 손실보전금 확대를 도매법인에 요청했다”며 “공사에선 많은 고객이 도매시장에 찾아올 수 있도록 주차장 무료개방과 교통편의 등 맞춤형 교통체계 관리로 불편을 최소화하는 데 노력하겠다. 도매시장 유통종사자들도 자발적으로 거래질서 확립에 적극 동참하길 바라다”고 밝혔다.

김경욱 기자 kimkw@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경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