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북
경북농협, 태풍 피해지원 사업 펼쳐

[한국농어민신문 박두경 기자]

이재민 대상 긴급구호물품
낙과 농과 5180톤 수매 등


경북농협이 태풍 하이선 등으로 피해를 입은 농업인을 위해 다양한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세부 지원 사업은 △이재민 대상 긴급구호물품 지원 △살균제 및 영양제 할인 공급 △양수기 20대 지원 △낙과 피해 농가 5180t 수매 지원 △태풍 재해대책자금 신용보증 전담창구 개설 △농어업 재해대책자금 신용보증(보증한도 최대 3억원) 등이다.

경북농협은 태풍 피해가 심각한 경주, 포항 등 동해안지역 현황을 점검하고, 경주지역 이재민들에게 긴급구호품도 전달했다. 지역본부를 중심으로 (사)고향주부모임과 함께 피해 복구 지원에도 본격적으로 나설 계획이다.

김춘안 경북농협 본부장은 "긴 장마와 연이은 태풍으로 영농 피해가 심각하다"며 "자원봉사자들의 많은 참여로 피해 복구가 신속히 이뤄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안동=박두경 기자 parkdk@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두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