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경남농기원, ‘양파쌀국수’ 기술이전 협약고성 거류영농조합법인에

[한국농어민신문 구자룡 기자]

최달연 경남농업기술원장<사진 왼쪽>과 손상재 거류영농조합법인 대표가 기술이전 협약서를 들고 있다.

경남농업기술원(원장 최달연)은 7월 27일 경남농업기술원 2층 회의실에서 고성군 거류영농조합법인(대표 손상재)과 양파쌀국수 기술이전 협약식을 진행했다.

최근 가공용 쌀 소비가 증가하는 추세에 발맞춰 경상남도농업기술원은 쌀 소비 촉진을 위한 가공제품 개발 시험을 통해 쌀국수 제조에서 양파즙 적정 첨가량을 검증하는 연구결과를 도출했다. 100% 쌀국수 제조 시 양파즙 중탕액을 쌀 양 대비 25~30% 첨가하였을 때 식미가 증진된다고 한다.

손상재 거류영농조합법인 대표는 “다양한 쌀가공식품 개발로 우리쌀 소비를 면류시장에서 새롭게 넓혀나가고 있다”며 “이번 양파쌀국수에 대한 기대도 크다”고 전했다.

진주=구자룡 기자 kucr@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자룡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